이젠 입장문까지 표절? 인피니트 엘, 소녀시대 서현 입장문 표절 의혹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8.2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피니트 엘, 자필 입장문 표절 의혹
소녀시대 서현 입장문과 가장 비슷
출처: 엘 인스타그램
출처: 엘 인스타그램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울림엔터테인먼트와 계약 만료 사실을 알린 인피니트 멤버 엘이 자필 입장문 표절 의혹에 휩싸였다.

지난 19일 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자필 입장문을 통해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와 이별하고 홀로서기에 나선다고 알렸다.

엘은 입장문에서 "지난주를 마지막으로 울림과의 계약이 끝났다. 수많은 고민과 결심 끝에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다. 오랜 고민 끝에 저는 홀로서기를 해나가기로 결정했다"고 밝히며 계약 종료를 알렸다.

엘이 올린 입장문은 자필로 작성되었는데, 이를 본 몇몇 누리꾼들이 '다른 연예인의 입장문과 비슷하다'는 의혹을 제기하며 논란이 일었다. 

누리꾼들이 언급한 연예인은 소녀시대 서현, 에프터스쿨 이가은, B.A.P 전 멤버 방용국 등 총 7명으로 이중 엘의 입장문과 가장 흡사하다고 꼽힌 것이 서현이 SM엔터테인먼트와 계약 만료 후 발표한 입장문이다.

출처: 엘 인스타그램, 서현 인스타그램
출처: 엘 인스타그램, 서현 인스타그램

엘이 작성한 “비록 예전과는 다른 모양과 방식으로 함께할지라도 서로를 응원해주고 함께할 거라는 믿음만은 변함이 없습니다”, “앞으로도 인피니트 멤버들과 함께할 수 있고 제가 필요한 곳이 있다면 언제든 멤버들과 함께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와

“그동안 저를 믿어주고 더없이 뜨겁고 큰 사랑을 주신 인스피릿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또 감사합니다” 라는 문장은 주어만 바꿔 읽으면 누구의 것인지 알 수 없을 정도로 서현의 입장문 속 문장과 동일하다.

논란이 제기되자 누리꾼들은 누리꾼은 “팬에 대한 일말의 예의가 없는 것이냐" "자필 입장문이 표절이라는 건 처음 들어본다. 엘의 진정성이 의심되는 상황" 이라며 날선 비판을 이어갔다. 

한편 엘은 제기된 의혹에 대해 특별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어 파장이 커지고 있다. 

 

---

이젠 입장문까지 표절? 인피니트 엘, 소녀시대 서현 입장문 표절 의혹

인피니트 엘, 자필 입장문 표절 의혹
소녀시대 서현 입장문과 가장 비슷 


관련기사


 
MHN 포토
한진리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