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공연 소식] 데이브레이크, 슈퍼비, 에일리, 10센치 등 인기 가수들의 무대 펼쳐져
[제주 공연 소식] 데이브레이크, 슈퍼비, 에일리, 10센치 등 인기 가수들의 무대 펼쳐져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8.21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3일부터 4일간 진행
출처: 제주관광공사
출처: 제주관광공사

[문화뉴스 MHN 김예진 기자] 제주 서귀포를 들썩이게 할 여름밤 콘서트가 열린다.

서귀포혁신도시 야간문화콘서트 '와랑와랑 in 서귀포'가 오는 23일, 24일, 31일, 9월 1일 총 4일간 제주월드컴경기장에서 개최된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 제주관광공사와 제주문화방송 주관이다.

이번 콘서트에는 다양한 장르의 국내 정상급 인기 가수들이 출연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공연 첫날 23일에는 제주 대표밴드 '사우스카니발'과 실력파 여성 재즈 듀오 '바버렛츠', 다양한 OST에 참여하며 음원 강자로 떠오르는 김나영, Mnet 쇼미너머니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한 나플라, 루피 등의 무대가 펼쳐진다.

24일에는 힙합씬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는 슈퍼비, 트웰브, 언에듀케이티드의 무대와 죠지와 지조, 레게 강 같은평화의 감성적인 힙합 무대가 함께 준비되어 있다.

그 다음주인 31일에는 소야, 비아이지, 써드아이를 비롯, 톡톡 튀는 음색의 치즈, 보컬 여신 에일리 등 여성뮤지션들의 공연으로 무대를 가득 채운다.

공연의 마지막 날이자 9월의 첫날인 1일에는 데이브레이크, 10센치, 국카스텐 등이 무대에 올라 강렬한 공연으로 마지막을 장식한다. 이날은 불꽃퍼포먼스도 준비되어 있다.

주요기사

이 밖에도 다양한 플리마켓과 먹거리도 마련되어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행사 당일에 서귀포 일대 관광지 입장권이나 서귀포 내 식당 등에서 사용한 1만원 이상 영수증을 지참하면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콘서트는 무료 관람으로 당일 오후 4시부터 누구나 입장 가능하다.

----------------------------------------------------------

[제주 공연 소식] 데이브레이크, 슈퍼비, 에일리, 10센치 등 인기 가수들의 무대 펼쳐져

오는 23일부터 4일간 진행

 


 
MHN 포토
김예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