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커리피자·카레피자 혹평에 도리어 '히트 예감'
백종원 커리피자·카레피자 혹평에 도리어 '히트 예감'
  • 김민정
  • 승인 2019.08.24 2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종원이 '골목식당'에서 커리피자의 맛을 혹평했지만 도리어 관심이 고조되며 히트 예감이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부천 대학로 골목의 한 피자집에서 솔루션을 진행했다.
  이날 백종원은 해당 피자집에 대해 "할머니 단골이 있어 놀랐다"면서 "기본기가 충실해 얼마든지 레벨업 할 가능성이 보인다"고 호평했다.
  이에 이 피자집 사장은 신메뉴로 카레피자에 도전하겠다고 선언했다.

주요기사

  그러자 백종원은 "커리피자로 검색해봐라"고 조언했고, 잠시 뒤 가게 사장은 엄청난 종류의 커리 피자가 이미 출시된 것을 발견하고 당황해 했다.

  백종원은 가게 사장의 카레를 맛본 뒤 "참 카레를 못한다. 내가 먹어본 카레 중 밑에서 세 번째"라고 평가하고 "그래도 아이디어는 좋다. 처음치곤 괜찮다. 음식에 재능이 있다"고 격려했다.

  한편 이날 방송 이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계속해서 '커리피자', '카레피자' 등이 올라와 관심을 끌었다.


 
MHN 포토
김민정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