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도봉구] 도봉구, K-POP 창작자 오디션 ‘We Make Music' 개최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9.01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봉구, 서울시와 함께 대중음악 창작 오디션 개최

출처 : 도봉구, 음악 창작 오디션 에브리데이 오디션 시즌2 ‘We Make Music’ 개최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도봉구는 서울시와 함께 음악도시 창동을 기반으로 활동할 작곡 및 편곡가 등 음악 창작 오디션 에브리데이 오디션 시즌2 ‘We Make Music’을 개최한다.

지난해 구는 전국 최초로 공공형 신인아티스트 발굴 프로그램 ‘에브리데이 오디션’을 개최해 2500여명의 참가자들이 경연을 펼친 바 있다.

구는 올해 K-POP산업의 중심에 있지만 상대적인 주목도가 떨어졌던 작곡가와 편곡자를 집중 발굴하기 위해 작곡 및 편곡가 등 창작자 중심의 오디션을 실시한다.

이번 에브리데이 오디션 시즌2 ‘We Make Music’은 경쟁이 아닌, 신인 창작자가 현재 K-POP 최정상급 작곡가?프로듀서와 송캠프를 통해 자신의 기량을 성장시킬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오디션에서 송캠프에는 '방탄소년단'의 곡을 프로듀싱한 ‘진보’ 인기그룹 '여자친구' '청하'의 곡들을 작곡한 ‘이기’, ‘오레오’ 프로듀스101 프로듀서인 ‘키겐’ '워너원'과 '트와이스'의 작곡가 ‘정호현’, ‘타스코’ 쇼미더머니에 프로듀서로 참여한 ‘리시’, ‘STEREO14’ 등 최정상의 프로듀서 및 작곡가진이 참여한다.

에브리데이 오디션 시즌2 ‘We Make Music’은 창작자들이 창작음원과 함께 작업하고 싶은 프로듀서를 선택해 지원하면, 프로듀서들이 지원자들의 공모 음원들 듣고 작업할 팀원을 선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참여는 대한민국에 거주하고 있는 음악창작자 누구나 가능하며, K-POP·대중음악·서브컬쳐·인디 등 장르에 대한 제한은 없다.

참여 방법은 9월 15일까지 인터넷홈페이지에 음원과 신청서 등을 작성해 신청하면 9월 30일까지 심사를 거쳐 한 명의 프로듀서 1명당 5명의 신인창작자를 선정한다.

이후 오는 11월까지 음원 제작을 마무리하고, 12월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에서 진행되는 컨퍼런스에서 우수 창작곡 시상, 송캠프 진행기 발표, 제작된 창작곡 청음회를 실시해, 업계 관계자들에게 창작자들의 시장 진출과 창작자 간의 협업을 적극적으로 장려하는 기회의 장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뿐 아니라, 구는 작업 중간 혹은 종료 후 유명 기획사 소속인A&R, 퍼블리셔 등의 전문가를 초빙해 피드백을 받고 곡의 방향을 수정·조율하는 세션을 진행 후, 최종 결과물인 음원을 제작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오디션 참가 창작자들은 이후 오픈창동스튜디오, 플랫폼창동61의 정기 송캠프, 네트워크 파티 등의 지속적인 창작지원도 받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공연을 중심으로 한 음악소비도 중요하지만 창작자를 중심으로 한 음악의 생산 또한 음악 산업의 중요한 부분일 것”이라며 “공연 뿐 아니라, 창작자들의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창동을 음악의 생산-유통-소비가 이루어지는 진정한 음악도시로 발돋움 시키겠다.”고 말했다.

-----------------------------------------------------------------------------------------------------

[MHN 도봉구] 도봉구, K-POP 창작자 오디션 ‘We Make Music' 개최

도봉구, 서울시와 함께 대중음악 창작 오디션 개최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