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춤꾼이 하나로...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 25일 개막
전 세계 춤꾼이 하나로...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 25일 개막
  • 김은지
  • 승인 2019.09.04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 춤꾼이 모인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
[출처]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블로그, 2019공식포스터
[출처]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블로그, 2019공식포스터

[문화뉴스 MHN 김은지 기자] 한국 대표 춤 축제인 '천안흥타령춤축제'가 오는 25일을 시작으로 하여 29일까지 5일간 천안삼거리공원을 중심으로 천안 시내 일원에서 펼쳐진다.

개막 전날인 24일은 서울 청계광장과 왕십리역 광장, 천안 종합사회복지관 야외 상설무대, 그리고 아산 온양온천 역 광장에서 18개국 무용단의 특별공연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개막일 당일인 25일에는 개막식과 축하음악회가 열려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킬 전망이다. 이번 축제에서는 총 24개국의 600여 팀 7천여 명이 참가하여 경연을 비롯한 각종 공연이 펼쳐진다.

[출처]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블로그, 2018 개막식
[출처]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블로그, 2018 개막식

전국 춤 경연 대회에는 130팀 2천400여 명이 참가하여 경연한다. 또한 국제 춤 대회에는 폴란드, 이집트, 터키, 멕시코, 케냐, 인도네시아 등 총 19개국 460여 명이 갈고닦은 춤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에서는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공연 무대도 2곳이 추가돼 3개의 극장에서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고, 지역 생활문화동아리 43팀이 공연, 전시, 체험 행사를 운영한다.

 

[출처]천안흥타령춤축제 공식블로그, 2018 거리퍼레이드

'거리 댄스 퍼레이드'에는 축제의 셋째 날인 27일 18시 30분부터 방죽안오거리~신세계백화점 구간 8차로 도로에서 38팀 2천여 명이 참가하는 가운데 펼쳐진다. '거리 댄스 퍼레이드'는 이번 축제의 하이라이트로 손꼽히며 많은 이들이 가장 기대하고 있는 행사 중 하나이다.

또한 능소전 공연 및 체험 부대행사, 어린이 놀이시설이 운영되며, 먹거리 장터와 세계 문화체험도 진행된다. 그뿐만 아니라 현장에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막춤 댄스 배틀'도 펼쳐진다. 이외에도 전 세대가 함께 즐길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어 축제의 즐거움을 더할 전망이다.

주요기사

----------------------------------------------------------------------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 25일 개막

전세계 춤꾼이 모인 2019 천안흥타령춤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 거리댄스 퍼레이드, 댄스배틀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