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 가볼만한곳] 성주를 여행하는 새로운 방법 해설사와 함께 버스타고 생명여행 떠나자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9.1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여행주간을 맞아 21일부터 12월까지 시범 운행, 성주 관광에 새바람

출처 : 성주군, 가을여행주간 맞아 지역의 관광명소 버스투어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성주군은 가을여행주간에 발맞추어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지역의 관광명소를 가장 저렴하고 단시간에 제공해 주는 특색있는 문화·관광콘텐츠에 체험상품을 결합한 문화콘텐츠형 별의별성주 버스투어를 시범 운행한다. 이 사업은 경상북도 대표관광자원 발굴·육성사업의 공모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별의별성주는 성주에는 별의 별것, 특별함이 있다는 뜻을 품었으며, 두 가지 코스로 운영된다. 1코스는 세종대왕자태실에서 시작하여 한개마을, 성밖숲, 추억박물관, 회연서원을 돌아보며 생명의 소중함과 인생사진을 남길 수 있으며, 2코스는 조선팔경이며 한국12대명산인 가야산국립공원에 위치한 가야산역신화공원, 회연서원, 한개마을로 구성되어 바쁜 일상에서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힐링코스와 곳곳에 마련된 체험을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용요금은 성인 5,000원, 경로·학생·군인 3,000원, 초등학생·장애인 2,000원, 미취학아동은 무료이며 식비와 입장료, 체험비는 포함 되어 있지 않다.

21일부터 출발하는 별의별성주는 코스별로 현재 사전접수를 받고 있으며 성주군청 홈페이지 알림창 또는 “500년 왕버들숲으로 떠나는 생명여행” 배너를 클릭하면 예약할 수 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여행하기 좋은 계절에 세종대왕이 선택한 길지, 생명의 땅 으뜸 성주를 방문해 자연과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는 성주의 매력을 별의별성주 성주여행에서 맘껏 느끼고 즐기시기를 바라며 다시 찾아주길 바란다.”고 기대를 전했다.

-----------------------------------------------------------------------------------------------------

[성주 가볼만한곳] 성주를 여행하는 새로운 방법 해설사와 함께 버스타고 생명여행 떠나자

가을여행주간을 맞아 21일부터 12월까지 시범 운행, 성주 관광에 새바람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