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김해] 김해시 드론비행 연습장 조성, 10월부터 시범운영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9.25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산업 발전, 시민 레저문화 활성화 기대

출처 : 김해시, 드론비행 연습장 조성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김해시에 경남 최초로 드론 전용 비행연습장이 들어선다.

시는 4차 산업혁명의 한 축이자 미래 유망산업으로 각광받는 드론산업 육성을 위해 생림면 마사리 딴섬생태누리공원 내에 9,900㎡ 규모로 드론연습장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시는 현재 진행 중인 진입로 공사 등을 9월까지 마무리하고, 10월부터 두 달간 시범운영을 거친 후 내년 3월 본격 운영에 나설 예정이다.

김해시 드론연습장이 있는 생림 지역은 비 관제권역이기 때문에 별도 신고나 허가 절차 없이 25kg 이하의 드론을 가시권 이내로 비행할 수 있다.

게다가 탁트인 풍광을 자랑하는 낙동강 친수공간에 위치해 주변에 민가나 방해시설물이 없고, 소음과 안전문제에서도 자유로워 드론 비행을 하기에는 최적지라 할 수 있다.

이 때문에 앞으로 드론 관련 기업체나 교육기관, 동호인은 물론 일반 시민들의 이용이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우선 드론연습장 이용현황을 분석하고 개선사항을 도출하기 위해 10월부터 두 달간 시범운영에 들어가기로 했다.

시범운영기간에는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연습장을 개방하며, 매주 토요일에는 시민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드론 기초이론과 기본 조작법을 배울 수 있는 드론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그리고 시범운영 결과를 반영해 개선사항을 보완한 뒤 내년 3월에 정식 개장하고 드론캠핑, 드론축구체험 등 다양한 교육프로그램과 체계적인 운영 방안을 마련해 본격적으로 운영해 나간다는 방침으로, 앞으로 김해시 드론산업 저변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해시 이선미 미래산업과장은 “시민들이 드론연습장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우선 시범운영기간을 거쳐 정식 개장할 것”이라며, “드론연습장이 우리시 드론산업 육성과 드론문화 활성화에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운영·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에는 드론 등 3개의 동호회로 구성된 RC연합회 소속 350여명의 동호인들이 활동 중이며, 국토부 지정 전문교육기관이 3개, 사설 교육기관이 9개로 모두 12개의 드론 전문교육기관이 운영되고 있다. 또한 한국교통안전공단의 드론 상설 실기시험장 운영되는 등 드론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활발하다.

드론 체험교육은 김해시 공공시설예약시스템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김해시 미래산업과로 하면 된다.

-----------------------------------------------------------------------------------------------------

[MHN 김해] 김해시 드론비행 연습장 조성, 10월부터 시범운영

드론산업 발전, 시민 레저문화 활성화 기대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