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글날 기념 '한글 소재 문화상품' 공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글날 기념 '한글 소재 문화상품' 공개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10.08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글날 브랜드문화상품 개발 공모작
출처 :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애서가들

[문화뉴스 MHN 김은지 기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CDF)이 오는 9일 한글날을 앞두고 한글날을 기념하는 공모작을 8일 공개했다. 이는 한글을 주제로 한 전통문화유산 활용 브랜드 문화상품 개발 공모작인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2번째를 맞은 이번 공모를 통해 총 8개 브랜드 54종의 한글문화상품이 탄생했다. 한국 근대문화 작품에서 뽑은 문장들을 적용한 '애서가들', 훈민정음을 활용하여 만든 '바른소리-나랏말싸미', 한글 문자 자체에 디자인적 상상력을 가미한 '피어라 한글' 등이 바로 그것이다.
출처 :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피어라 한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은 "한글의 조형적 아름다움과 창제 목적을 살린 실용성 있는 작품을 선정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개발이 완료된 상품은 한국문화재단과 국립박물관문화재단 온·오프라인 판매장에서 한글날 당일인 오는 9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

주요기사

관련기사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한글날 기념 '한글 소재 문화상품' 공개

한글날 브랜드문화상품 개발 공모작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