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가볼만한 곳] 좋은 주말 날씨, 연인과 야외 데이트 장소 추천 -서울숲, 하늘공원, 노들섬
[서울 가볼만한 곳] 좋은 주말 날씨, 연인과 야외 데이트 장소 추천 -서울숲, 하늘공원, 노들섬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10.10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인과 주말, 서울 가볼만한 데이트 장소를 추천한다.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무더운 여름이 지나가고 야외로 나가 걷기 좋은 가을 날씨가 찾아왔다. 매번 똑같은 장소에서 지루한 데이트를 하는 연인이 색다른 데이트를 즐길 수 있는 야외 데이트 장소를 소개한다.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1. 서울숲 

서울숲은 18만평 규모의 테마 공원으로 누구나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서울 숲 안에는 사슴 방사장, 연못, 피크닉 존 등 다양한 체험 공간이 있어 취향에 맞는 데이트를 즐길 수 있다. 

서울 숲 안에는 연못 표면에 거울처럼 반사되는 모습을 사진으로 담을 수 있는 거울 연못이 있다. 또, 사슴에게 먹이주기와 같은 이색 체험도 가능한 사슴 방사장도 자리잡고 있다. 또, 음식을 먹을 수 있는 피크닉 존도 있어 도시락을 준비한다면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다. 

탁 트인 한강 전경을 구경할 수 있는 보행 가교에서 인생 샷까지 건질 수 있다. 가만히 앉아서 구경만 해도 힐링이 되는 서울 숲은 2호선 뚝섬역, 분당선 서울숲역 가까이에 위치하고 있어 접근성 또한 연인과 데이트 장소로 제격이다.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2. 하늘공원

올림픽공원에 위치하고 있는 하늘공원은 2002년 한일 월드컵 대회를 기념해 도시의 생활폐기물로 오염된 난지도 쓰레기 매립장을 자연 생태계로 복원하기 위해 1999년 10월부터 사업에 들어가 2002년 5월 개원한 곳이다. 

하늘공원은 월드컵공원 중 하늘과 가장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쓰레기 매립지와 같은 척박한 땅이 자연으로 복원되는 변회를 보여주고 있는 공원이다. 

주요기사

관련기사

하늘공원이 데이트 코스로 손꼽히는 이유는 핑크뮬리가 있는 억새 축제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핑크뮬리와 댑싸리 등이 심어져 있어 많은 연인들이 인생 사진을 찍기 위해 방문한다. 

하늘 공원은 6호선 마포구청역 가까이에 위치하고 있어 멀리 갈 시간이 없는 커플들이 방문하기 좋은 데이트 장소이다.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출처, 서울 주말 연인과 데이트 장소 추천

3. 노들섬

한강대교를 건너다보면 중간에 떠 있는 섬을 볼 수 있다. 그 섬의 이름은 노들섬으로 1960년대까지만 해도 여름에는 수영장이, 겨울에는 스케이트장이 운영됐다. 유원지, 오페라하우스 등 여러 개발 사업이 무산되면서 50년간 도시의 외딴섬으로 잊혀지고 있었다. 

서울시는 2년여동안 583억원을 들여 노들섬 문화명소 사업을 추친했으며, 지난 9월 28일 노들섬이 정식 개장했다. 

음악섬으로 재탄생한 노들섬에는 대중음악 전문 공연장인 라이브하우스와 서점 겸 도서관 노들서가, 음식문화공간인 엔테이블 등이 자리잡고 있어입맛에 맞는 데이트를 즐기기에 적합하다. 

노들섬은 지하철 9호선 노들역, 4호선 신용산역, 1호선 용산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많은 연인들의 데이트 장소로 떠오르고 있다. 
--------------------------------
[서울 가볼만한 곳] 날씨 좋은 주말, 연인과 야외 데이트 장소 추천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