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에 땀을 쥐는 짜릿한 범죄 매직쇼 '나우 유 씨 미 2'
손에 땀을 쥐는 짜릿한 범죄 매직쇼 '나우 유 씨 미 2'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10.13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쾌하고 짜릿한 완전범죄 매직쇼를 세계를 뒤집어 놓은 마술사기단의 이야기 '나우 유 씨 미 2'
출처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나우 유 씨 미 2'
출처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나우 유 씨 미 2'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영화 '나우 유 씨 미 2'는 지난 2016년 7월 개봉한 작품으로 3년 전 전세계를 무대로 통쾌하고 짜릿한 완전범죄 매직쇼를 세계를 뒤집어 놓은 마술사기단의 이야기를 담았다.

전 세계를 무대로 한 매직쇼에서 세계를 뒤집어 놓은 '포 호스맨'은 숨어 살던 중 미션을 받고 새로운 마술쇼를 기획한다. 그들이 무대로 나선 순간, 누구가 FBI에 전화를 걸어 '포 호스맨'의 일원이었지만, 생을 마감한 잭(데이브 플랭코)가 살아 있는 것을 알린다. 또, '포 호스맨'을 이끄는 딜런(마크 러팔로)가 스파이라고 밝힌다.

이상한 기류를 느낀 호스맨은 미리 마련해놓은 도주로로 도망가지만, 그들이 도착한 곳은 마카오였다. 어디론가 끌려간 호스맨은 새로운 악당을 마주한다. 호스트맨은 세상의 모든 컴퓨터를 컨트롤할 수 있는 카드를 훔쳐야 하는 위기에 빠진다.

출처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나우 유 씨 미 2'
출처 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나우 유 씨 미 2'

영화 '나우 유 씨 미 2'는 지난 2013년 개봉한 영화 '나우 유 씨 미: 마술사기단'의 속편으로, 존 추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동시에 제시 아이젠버그, 마크 러팔로, 우디 해럴슨, 모건 프리먼 등 탄탄한 할리우드 배우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주요기사


장르는 범죄, 액션물로 129분동안 상영되며, 2019년 10월 기준 국내 누적관객 310만명 기록을 넘어섰다.

---------------------------

통쾌하고 짜릿한 완전범죄 매직쇼를 세계를 뒤집어 놓은 마술사기단의 이야기 '나우 유 씨 미 2'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