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예선 대한민국 vs 북한, 피파랭킹, 역대전적, 북한원정, 중계 방송은?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10.14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일정
남북 간 경기 중계는 무산

출처=연합뉴스
출처=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오는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2022년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3차전 원정 경기를 앞두고 있다.
 
한국 남자축구 대표팀이 평양에서 경기하는 것은 1990년 10월 22일 남북통일 축구 이후 29년 만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이날 오전 경유지인 베이징(北京) 서우두(首都) 공항 3터미널에서 평양행 항공기에 탑승했다.
 
전날 북한 입국 비자 발급차 베이징에 들어온 축구 대표팀은 이날 오후 중국국제항공 편으로 평양에 들어간 뒤 오는 15일 평양 김일성 경기장에서 북한과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3차전을 치를 예정이다.
 
북한을 상대로 역대 전적은 우리나라가 7승 8무 1패로 앞서고 있다. 또한 피파랭킹은 대한민국이 37위, 북한은 113위를 기록하고 있다.
 
통일부는 하루 앞으로 다가온 남북 월드컵 예선전 '평양 원정' 경기 생중계 및 응원단 파견에 대해 "지금 현재 상황으로서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부분이 있다"고 전했다.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14일 정례브리핑에서 "지금까지 중계나 응원단 문제에 대해서 여러 차례 북측에 의사를 타진해 왔지만, 여기에 대해서 북측의 응답이 없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현재, 대표팀 선수들과 축구협회 관계자 외에는 북한의 초청장을 받지 못해 남측 취재진이 현장에서 경기를 취재하지 못하는 상황이다.
 
지상파 3사는 14일 이날 "내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릴 2022년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3차전 남북 간 경기 중계는 무산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평양 원정' 공동 주관방송사로 나선 지상파 중 KBS는 3사를 대표해 북한과 막바지까지 협상을 진행했지만 결국 중계권을 확보하는 데 실패했다.
 
이에 따라 마지막 남은 방법은 북한으로부터 국제방송 신호를 받아 방송하는 방법뿐이지만 이 역시 성사될지 미지수다.

한편, 8개조로 나눠 치르는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에서 각 조 1위 팀에 2위 팀 가운데 성적이 좋은 4개 팀만이 최종 예선에 진출해 본선행에 도전하게 된다.

----------------------------------------------------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일정

남북 간 경기 중계는 무산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