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솔라X문별, '골목식당' 출격... 백종원도 반한 폭풍 먹방과 촌철살인 시식평까지
  • 이세빈 기자
  • 승인 2019.11.13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오늘(1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18번째 골목 '정릉 아리랑시장'편 마지막 이야기
출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스틸컷
출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스틸컷

[문화뉴스 MHN 이세빈 기자] 그룹 마마무의 솔라와 문별이 '골목식당'에 출연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18번째 골목 '정릉 아리랑시장'편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된다.

앞서 필동 함박스테이크집 3인방에게 '청양 크림소스'를 선물 받은 수제함박집은 새로운 소스를 백종원에게 선보였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지난번과 맛이 다르다"는 백종원의 혹평은 사장님들을 긴장하게 했다. 한편, 점심 장사가 시작되고 사람들 사이에서 엄마 사장님을 향해 반갑게 인사하는 손님이 등장했다. 연극배우 출신 엄마 사장님의 대학 동기이자, 배우이기도 한 이 손님은 함박스테이크를 맛보기 위해 가게에 직접 찾아오는 열정을 보였다. 특별한 손님의 정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 13번째 장사에 도전하는 조림백반집 사장님을 위해 백종원은 '멸치 청국장'과 '고기 청국장' 2가지 청국장 솔루션을 제시했다. 청국장 라인업이 완성되고 조림백반집은 청국장 2종과 제육볶음을 기반으로 한 '청국장 전문점'으로 재탄생했다. 이에 마마무 솔라와 문별이 깜짝 방문해 청국장 먹방을 선보였다.

이전 방송에서 부실한 구성과 비싼 가격으로 백종원에게 혹평을 들은 지짐이 집도 새로운 모둠전을 준비했다. 청국장 집 시식을 마친 솔라와 문별은 지짐이 집을 방문해 새 모둠전을 시식했다. 평소 '전 마니아'로 불리는 문별은 과한 기름양과 전과 어울리지 않는 반찬 등을 지적하며 날카로운 시식평을 남겼다. 문별의 시식평과 조언을 지켜보던 백종원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급기야 솔라와 문별은 달라진 자매 사장님표 모둠전을 맛보기 위해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미리투어 연예인 중 전례 없는 재방문에 나서기도 했다. 지짐이 집을 응원하기 위해 대전 청년구단 '막걸리집' 사장님도 지짐이 집을 직접 방문해 응원하며 포방터 시장 '홍탁집'에 이어 지짐이 집에 막걸리를 입점 시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높였다. 

골목식당 가게들 간의 상부상조 콜라보 현장은 오늘(13일) 오후 11시 10분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마마무 솔라X문별, '골목식당' 출격... 백종원도 반한 폭풍 먹방과 촌철살인 시식평까지

'백종원의 골목식당', 오늘(1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18번째 골목 '정릉 아리랑시장'편 마지막 이야기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