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의 마지막 단풍이 머무는 곳', 해남군 달마고도 힐링축제
  • 홍현주 기자
  • 승인 2019.11.13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마고도 걷기 행사', '숲속 음악회', '달마장터', 'SNS 이벤트 행사'
오는 24일 해남 달마산과 미황사 일원에서 개최
출처: 해남군,
출처: 해남군, '끝자락 가을 품은 달마고도 힐링축제'

[문화뉴스 MHN 홍현주 기자] 해남군은 24일 '끝자락 가을 품은 달마고도 힐링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문체부 공모 선정 프로그램이다. 한국의 둘레길 활성화를 취지로 하는 힐링축제는 남도명품길 '달마산 달마고도'에서의 한반도의 마지막 단풍이 머무는 가을 여행을 주제로 한다. 빼어난 산세와 다도해의 절경이 어우러진 해남 달마산에 조성된 달마고도는 자연을 훼손하지 않기 위해 기계를 쓰지 않고 돌 하나하나를 지게로 날라 조성한 수제 명품길이다.

축제는 해남군이 주최, 주관하며, 미황사·(사)대한산악연맹 해남군연맹이 후원한다.

해남 달마산과 미황사 일원에서 개최되며 늦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달마고도 걷기 행사'를 비롯해 '숲속 음악회', '달마장터', 'SNS 이벤트 행사' 등이 펼쳐진다.

오전 10시 시작되는 명품길 힐링체험은 미황사-관음암터-문수암터-문바우재-미황사(6.75km)를 걷는 코스로 진행하며 숲길을 걷는 동안 숲속 시식회와 버스킹 공연도 즐길 수 있다.

자녀동반·10인 이상 단체참가자와 너덜, 단풍나무, 봄에 내가 심은 나무 등에서 사진 찍어 올리면 해남 농산물을 지급한다.

2018년 봄 우리나라 걷기 여행 축제, 한국관광공사 선정 6월의 걷기 여행길, 2018년 국가 균형 발전사업 우수사례에 선정된 바 있다.

-----

'달마고도 걷기 행사', '숲속 음악회', '달마장터', 'SNS 이벤트 행사'
오는 24일 해남 달마산과 미황사 일원에서 개최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