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 문화전시] 정읍시립미술관, 사계절을 주제로 한 소장품 선보여
  • 김선미 기자
  • 승인 2019.11.21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14일부터 다음 달 29까지 46일간 사계절을 주제로 전시 개최
▲ 포스터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정읍시가 이달 14일부터 다음 달 29까지 46일간 사계절을 주제로 정읍시립미술관 소장품 기획전시‘반복된 시간들’을 갖는다.

2017년 3월‘봄’을 주제로 열렸던 ‘봄을 보다’전을 시작으로 세 번째 열리는 소장품 전시다.

이번 전시회는 ‘사계절’을 주제로 관람객을 맞이한다.

‘반복된 시간들’에서는 시립미술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미공개 작품을 중심으로 사계절을 표현한 평면·입체 작품과 서예 작품 총 30점을 선보인다.

또한, 전시를 포함해 관람 후 관람객들이 시간의 기록을 남겨볼 수 있는 체험 공간도 함께 마련된다.

유진섭 시장은“이번 전시를 통해 시립미술관 미공개 소장품을 우리 시민들께 공개함으로써 정읍의 미술 문화를 알림과 동시에 시민들의 방문으로 미술관이 예술로 소통해 가는 문화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이달 14일부터 다음 달 29까지 46일간 사계절을 주제로 전시 개최





 
 



 
MHN 포토
김선미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