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세종학당재단과 함께 '2020년 신규 세종학당' 공모...동남아, 중남미에 30여곳 신설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11.1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남아·중남미 등지에 내년 세종학당 30여곳 신설
출처=연합뉴스
출처=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해외에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보급하는 기관인 세종학당이 내년에 30여곳 새로 신설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세종학당재단과 함께 '2020년 신규 세종학당'을 공모한다고 18일 밝혔다.

내년에는 독립국가연합(CIS), 동남아시아 등 한국어 학습 수요가 높은 지역뿐만 아니라 중남미, 아프리카 등 한국어 및 한국문화 확산 잠재 지역에 세종학당을 30여곳 신설할 계획이다.

문체부는 매년 공모를 통해 세종학당을 신설하고 있으며, 세종학당은 현재 60개국, 180개소에서 운영 중이다.

세종학당 신설을 희망하는 기관은 오는 26일부터 내년 1월 30일까지 세종학당재단 온라인 접수시스템으로 신청서 등을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정보는 세종학당재단 누리집에서 확인가능하다.

신규 세종학당으로 지정되면 한국어교육과 한국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다. 문체부는 한국어 교원 및 문화 전문인력 파견, 교원 재교육, 학습자 초청 연수 등을 통해 학당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
동남아·중남미 등지에 내년 세종학당 30여곳 신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