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스토리 통해 원인 모를 통증 호소... 미국 4개 도시 콘서트 취소
  • 이세빈 기자
  • 승인 2019.11.19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스토리 통해 건강 이상 호소
현재 미국 4개 도시 콘서트 일정 취소
출처: 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캡처
출처: 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캡처

[문화뉴스 MHN 이세빈 기자] 판스타 아리아나 그란데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건강 이상을 호소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16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자신의 몸 상태를 알렸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셀프카메라 영상을 통해 "영국 런던 쇼 이후 아프기 시작했지만, 3주가 지난 지금도 낫지 않았다. 특히 목과 배에 극심한 고통이 느껴진다. 공연 중엔 제대로 숨도 쉴 수 없다. 하지만 병의 원인을 제대로 파악조차 하지 못한 상황이다"하고 말했다.

또한 아리아나 그란데는 같은 날 추가적으로 영상을 올리며 "미국 버지니아 주 샬러츠빌에서 공연을 마쳤지만 아직도 기침을 하고 있다. 특히 금요일 공연에서는 머리가 핑 돌 정도로 정신 없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몸 상태로 인해 몇 개의 공연을 취소할까봐 벌써 걱정이 된다. 아프기 시작한 지 3주가 지났음에도 내 몸의 이상을 발견하지 못 한 부분이 불안하고 걱정된다"며 불안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지난 3월 18일 미국 뉴욕 주 알바니에서의 공연을 시작으로 '스위트너 월드 투어'의 문을 열었다. 그는 지난 10월 15일과 16일, 런던 오투아레나에서 무대 이후 고통을 호소하기 시작했다. 아리아나 그란데는 지금까지 미국 오마하, 롤리, 렉싱턴, 폴란드 크라쿠프 등 총 4개의 도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콘서트 일정을 취소했다. 월드 투어는 오는 12월 22일까지 진행된다. 

-----

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스토리 통해 원인 모를 통증 호소... 미국 4개 도시 콘서트 취소

아리아나 그란데, 인스타그램 스토리 통해 건강 이상 호소
현재 미국 4개 도시 콘서트 일정 취소

주요기사



 
MHN 포토
이세빈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