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중완밴드' 부산 안전홍보대사로 선정... 20일(내일) 위촉식
  • 김은지 기자
  • 승인 2019.11.19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 부산 안전홍보대사는 '육중완밴드'
출처 : 부산시
출처 : 부산시, 부산 안전홍보대사 '육중완밴드'

[문화뉴스 MHN 김은지 기자] 부산시는 19일 '육중완밴드'를 안전홍보대사로 위촉한다고 전했다. 위촉식은 오는 20일 오후 2시 부산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안전문화운동추진협의회 정기총회에서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 육중완 밴드는 직접 제작한 '부산시 안전송'을 발표한다.

'육중완밴드'는 사실 지난 2011년 '장미여관'으로 시작해 '봉숙이'라는 곡으로 인기를 모았다. 육중완은 MBC '나 혼자 산다'와 '무한도전' 등 유명 예능에 출연해 친근한 이미지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러다 '장미여관'은 지난해 11월 해체해 육중완은 '육중완밴드'로 팀을 이뤘다. 밴드 멤버인 육중완과 강준우는 실제로 고향이 부산이기도 해 이번 부산시 안전홍보대사위촉에 더 주목받고 있다.

그는 "태어나고 자라온 부산을 위해 늘 뭔가 하고 싶었다"며 "지금도 부산은 최고 도시지만 안전도시 부산으로 발전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

'육중완밴드' 부산 안전홍보대사로 선정... 20일(내일) 위촉식

새 부산 안전홍보대사는 '육중완밴드'




 
MHN 포토
김은지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