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부스 개인전 개최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11.21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50번 부스에서 ‘윤송아 부스 개인전’ 진행, 오는 24일까지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부스 개인전 개최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의 초대작가로 선정되어, 전시중이다.

대한민국 미술계의 가장 큰 축제인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KAFA 아트페어’가 지난 20일 개막했다.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출신이자, 한국미술협회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초대작가로 선정되어 A50번 부스에서 ‘윤송아 부스 개인전’이 열리고 있다. 이 행사는 미술인과 시민의 직접 소통 기회를 확대하고, 문화예술인의 위상 제고와 사회참여 확대를 위한 대중문화예술운동으로 기획됐다.

오는 24일까지 경기 일산 킨텍스 3홀에서 진행되는 아트페어는 회화, 조각, 공예, 조소, 서예 등 미술 전 분야를 아우르는 국내외 미술가와 대중예술 작가 등 500여명이 참여하고, 5000여 작품이 소개되는 매머드급 전시로 구성됐다. 전 세계 25개국 60여점의 해외 작가 작품이 전시되며, 특히 유화와 조선화를 포함해 세계적인 수준을 자랑하는 자수작품 등 120여점의 북한 작품도 공개된다. 중국촬영가협회 회원인 류재학 작가 등 사진작가들이 카메라에 담은 남북한 풍경 사진 90여점도 볼 수 있어 미술을 통한 남북 교류의 의미도 높였다.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부스 개인전 개최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전시회는 크게 KAFA 아트페어, 남북미술 사진전, 초대작가 대작전, 국제교류전, 지회지부 산하단체전, 기업특별전으로 구성됐으며, 문인화 휘호대전 등 다채로운 특별행사를 통해 미술인과 관람객이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교류의 장도 마련됐다.

미술축전을 주최한 한국미술협회 이범헌 이사장은 “이번 미술축전이 어려운 환경에서 창작 활동을 하는 미술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북한 작가의 유화, 조선화, 자수, 북한 사진전을 통해 남북 문화의 동질성 회복의 단초를 제공하고, 남북 문화 교류의 물꼬가 트이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부스 개인전 개최
출처 한국미술협회, 배우 겸 화가 윤송아 부스 개인전 개최

한국미술협회 홍보대사이자, 초대작가로 KAFA에 참석한 윤송아는 ‘대한민국 미술계의 가장 큰 축제에 함께해서 너무 기쁘고 영광스럽다’면서, ‘꾸준히 대중들에게 사랑받는 아트페어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
배우 겸 화가 윤송아 '2019 대한민국 미술축전' 부스 개인전 개최
A50번 부스에서 ‘윤송아 부스 개인전’ 진행, 오는 24일까지 


관련기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