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딩크' 박항서의 매직은 현재 진행형, 베트남 인도네시아 상대로 2-1 극적 승리
  • 오지현 기자
  • 승인 2019.12.02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축구, 베트남 축구 일정, 베트남 U23 축구,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박항서, 박항서 베트남
출처 : 베트남 축구협회
출처 : 베트남 축구협회, 베트남 축구, 베트남 축구 일정

[문화뉴스 MHN 오지현 기자] 일명 '쌀딩크'로 불리며, 베트남 축구 영웅으로 지지받고 있는 박항서 감독이 이번엔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우승컵을 노리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베트남 23세 이하(U-20) 대표팀은 지난 1일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에서 인도네시아를 상대로 2-1의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베트남은 전반 24분, 인도네시아 '파우지 사니'에게 선취점을 허용하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지만, 후반 18분 '응우옌 타인충'의 골과, 후반 46분 '응우옌 호앙 득'의 극장 중거리 골로 승리를 챙겼다. 

베트남은 이번 경기 승리로 3전 3승 승점 9점(득실차 +12)를 기록하며 B조 1위를 기록하게 됐으며, 지난 대회 우승국인 태국은 2승 1패 승점6점(득실차 +8)을 기록하며 2위, 인도네시아는 2승 1패 승점6점(득실차 +3)으로 3위에 위치하게 되었다.

앞서, 브루나이와 라오스를 상대로 각각 6-0과 6-1로 대승을 거둔 베트남은 이번 인도네시아와의 경기에서도 승리를 챙기며 3연승을 질주, 대회 우승을 향한 순조로운 출발을 알리고 있다.

베트남이 남겨둔 경기는 오는 12월 3일 싱가포르전과, 오는 5일 '동남아 최대 라이벌전'인 태국전이다.

한편, 동남아시안게임 축구는 베트남을 비롯한 '태국', '라오스', '브루나이' 등 총 11개의 팀이 참가한 가운데, 두 개의 조로 나누어 각각 토너먼트 경기를 치른 뒤, 조 1위와 2위가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여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

베트남 축구, 베트남 축구 일정, 베트남 U23 축구,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박항서, 박항서 베트남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