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용도 변경' 의혹,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A씨 누구? 정준호 측 공식 입장은?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12.02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 용도 변경해 영업한 춘천시 소재 리조트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 활동 중인 배우, 설립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출처: SBS '8뉴스' ㅣ
출처: SBS '8뉴스' ㅣ '불법 용도 변경' 의혹,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A씨 누구? 정준호 공식 입장은?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가 설립한 리조트가 불법으로 용도를 변경해 영업 중이라는 주장이 나오며 파장이 일고있다.

2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강원도 춘천시 북한강변 옛 경춘선 철길 옆에 위치한 한 리조트가 임의로 용도 변경을 해 영업을 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문제의 건물은 객실, 관광시설, 수영장 등을 갖춘 리조트로 알려졌으며, 리조트 조성에 유명 배우가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었다.

해당 리조트는 지난 10월 강원도와 춘천시로부터 수억원 예산을 지원을 받아 개장행사를 열기도 했으나, 업체 측이 춘천시에 신고한 다세대주택과 체육시설로 확인되며 충격을 안겼다.

즉, 허가받은 사항으로는 리조트 운영할 수 없는데 임의로 용도를 변경한 것이다.

리조트 관계자는 "돈을 버는 행위는 아직 하지도 않았고 세트장인데 사람들이 오해해서 예식장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시설 대부분은 영화나 드라마 촬영을 위한 세트장"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시설 홈페이지에는 객실 예약이 가능함을 알리는 창이 있어 의아함을 자아냈다.

이에 춘천시 측은 "건축물 대장상 용도와 다른 용도(영화 세트)로 쓴다 할지라도 관련 허가를 별도로 받아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리조트는 조성 당시부터 유명 배우의 참여로 유명세를 탔으며 해당 배우는 현재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어 파장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보도 이후 춘천시 명예홍보대사이자 춘천시 소재 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는 배우 정준호가 공교롭게도 의혹을 샀다. 이에 대해 정준호 측 관계자는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및 배우 참여 리조트 소식과 관련해 현재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다"고 밝혔다.

 

--

'불법 용도 변경' 의혹, 춘천시 명예홍보대사 배우 A씨 누구? 정준호 공식 입장은?"

불법 용도 변경해 영업한 춘천시 소재 리조트
춘천시 명예 홍보대사 활동 중인 배우, 설립 참여한 것으로 알려져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