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포토] 해나 '디바의 카리스마'(보디가드)
  • 이지숙
  • 승인 2019.12.10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디가드
보디가드
보디가드
보디가드

 

[문화뉴스 MHN 이지숙 기자] 배우 해나가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LG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보디가드' 프레스콜에서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1992년작 동명 영화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 ‘보디가드’가 3년 만에 다시 막을 올렸다.

‘보디가드’는 스토커의 위협을 받는 당대 최고의 팝스타와 보디가드의 러브스토리. CJ ENM의 글로벌 공동 프로듀싱 두 번째 작품으로, 2012년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초연된 이후 2016년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서 선보였다. 당시 누적 관객 9만명, 평균 객석 점유율 90%를 기록하며 흥행했다.

안방극장에서 활약해온 배우 이동건과 강경준이 처음 뮤지컬에 도전한다. 지난 시즌 박성웅과 이종혁이 맡았던 보디가드 프랭크 파머 역을 이어받았다.

세계적인 팝스타 레이첼 마론 역은 김선영 박기영 손승연 해나가 번갈아 연기한다.

한편 뮤지컬 '보디가드'는 11월 28일부터 2월 23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