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가볼만한곳] 김해시, 마을미술프로젝트 개막식 개최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12.11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림 마사1구 일원 17개 작품 설치
출처 : 김해시, 마을미술프로젝트 개막식 개최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김해시는 오는 14일 오후 2시 생림면 마사터널에서 지역민의 일상공간에 마을의 이야기를 담아 문화로 지역을 재생하는 ‘2019 마을미술프로젝트’ 개막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5월 ‘가야를 찾아주세요’라는 주제로 문화체육관광부 마을미술프로젝트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1억1000만원을 지원 받아 총 3억원의 예산을 들여 생림면 마사1구 마을 일원에 17개의 작품을 설치했다.

특히 마을 입구서 시선을 집중시키는 김민지 작가의 ‘들머리광장’은 ‘마사’ 글자를 벤치 겸 사인물로 표현한 작품으로 마을 주민들이 버스를 기다리는 공간을 예술로 재탄생시켜 쉬어가는 공간을 제공한다.

가야 유물을 현대적인 패턴으로 해석해 마을 안 담장을 포토존으로 재탄생시킨 최아영, 정민지, 전영철 작가의 ‘김해가야상징벽’은 아름다운 전원 경관과 어우러져 특색 있는 포토존을 제공한다.

작품은 마을 인근 마사터널에도 설치돼 있다. 터널 광장에 설치된 김호빈 작가의 ‘낙동강 치마폭에’는 낙동강의 수려한 풍경을 담았고 성봉선 작가의 ‘빛으로 물든 가야’는 다양한 색의 LED 빛으로 마사터널 천장에 김해와 마사마을의 상징색을 표현했다.

생림면 마사1구 마을은 아름답게 펼쳐진 낙동강 풍경뿐 만 아니라 주변에 김해낙동강레일파크, 생림오토캠핑장, 마사터널 등 좋은 관광자원을 갖고 있다.

시는 이번 사업으로 마사1구 마을 주민과 마사터널 방문객들에게 문화적인 볼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이 공간이 지역 예술인들의 아트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런 가운데 시는 이날 개막식 외에도 다양한 행사들을 마련한다.

마사터널을 갤러리로 조성해 ‘마사’를 주제로 지역 청년예술단체 ‘레트로봉황’ 소속 작가 4인과 창원대 학생들의 작품 50여점을 선보인다.

또 터널 앞 광장에서는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아더벨류마켓’이 참여하는 마사아트마켓으로 지역 예술인들에게 창작과 발표의 거점공간을 제공한다.

마사터널 컨테이너하우스에서는 유토를 이용해 기마인물형토기를 제작하는 유아 창의 교육프로그램 ‘Are you a Horse?’가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이날 행사가 주민과 지역 예술인의 예술적 소통을 위한 자리가 되고 마사1구 마을과 마사터널이 문화적 자긍심을 높이는 명소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김해 가볼만한곳] 김해시, 마을미술프로젝트 개막식 개최

생림 마사1구 일원 17개 작품 설치






 
MHN 포토
김인규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