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테마기행 (EBS1) 원더랜드 로키, 알래스카 4부, 5부
  • 주현준
  • 승인 2019.12.1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 여행의 진수를 느끼기 위해 떠나는 북미대륙으로의 여행!
대륙의 분수령 로키와 신비로운 미지의 땅 알래스카가
그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짜릿하고 환상적인 세계를 펼친다.

석탄은 탄광에서 캐는 줄로만 알았는데 해변에서 줍기만 하면 되는 석탄이 있다.  탄광맥이 그대로 노출된 케나이반도의 한 마을에서 석탄을 주워 겨울을 나는 스텔라베라 씨를 만난다. 초대받은 그녀의 집은 마치 몽골 천막과 생김새가 비슷한 유르트다. 석탄 난방을 마치고 난로 위에서 직화 요리까지 해 보이는 신기한 광경을 목격한다. 그리고 그녀의 집에 숨은 보석이 하나 있으니, 바로 지상 최고의 아름다운 뷰를 가진 화장실이다. 자연 속에 놓인 화장실과 샤워실은 볼일을 보며 푸른 바다와 하얀 빙하 지대를 코앞에서 감상할 수 있어 누구라도 탐낼만한 장소다. 

 항공로의 중요한 연결점으로 세계 하늘의 십자로라고 일컬어지는 알래스카의 주도 앵커리지(Anchorage)로 거리 곳곳에 있는 원주민 동상, 곰의 동상들이 살아 숨 쉬는 자연의 땅을 실감케 한다. 앵커리지 최고의 명소라 불리는 플랫톱산(Flattop Mountain)에 오르면 앞으로는 쿡만(Cook Inlet)의 푸른 바다가, 뒤로는 추가치산맥(Chugach Mountains)의 장엄한 봉우리들이 화려하게 펼쳐져 있다. 
앵커리지에서 한 시간 정도 거리에 있는 윌로(Willow)에 겨울나기를 준비하는 또 다른 가족이 있다. 직접 숲에서 나무를 해 땔감을 마련하는 현장에서 유쾌한 성격의 아트 씨와 함께 연료 준비부터 겨울철 저장 음식인 연어 말리기, 저녁엔 무스 고기 파티까지 알래스칸들의 진짜 겨울나기 풍경 속으로 떠난다. 

세계테마기행 제4부. 알래스카 겨울나기 – 12월 12일 오후 8시 50분
세계테마기행 제4부. 알래스카 겨울나기 – 12월 12일 오후 8시 50분
세계테마기행 제5부. 오! 멋진 데이(Day) – 12월 13일 오후 8시 50분
세계테마기행 제5부. 오! 멋진 데이(Day) – 12월 13일 오후 8시 50분

제5부. 오! 멋진 데이(Day) – 12월 13일 오후 8시 50분 
캐나다 최초의 국립공원인 밴프국립공원에 위치한 작은 마을, 밴프(Banff Town). 로키를 찾기 위해 꼭 들르는 곳으로 연간 400만 명 이상의 여행자들이 찾는 곳이다. 그곳에서 캐나다의 마스코트인 비버의 꼬리를 닮은 빵, 비버 테일을 맛보고 현지인이 추천하는 터널 마운틴(Tunnel Mountain)을 오른다. 등반을 하던 중 만난 매니 씨는 자칭 타칭 곰 박사! 로키에서 곰으로부터 위험을 피하기 위한 꿀팁은 무엇일까? 
세계 10대 절경에 속하는 로키의 자랑이자 로키의 보석, 레이크 루이스(Lake Louise)! 영국 루이스 공주의 이름을 딴 호수와 그 호수를 내려다보고 있는 그녀의 어머니 이름을 딴 빅토리아산이 겨울 낭만을 느끼게 한다.
로키를 벗어나 향한 곳은 한 달 내내 가을 축제가 열리는 도시 버넌(Vernon). 오카나간 호수를 중심으로 제1회 호박 레이스 경기가 펼쳐진다. 250kg에 육박하는 호박으로 배를 만들고, 그 안에 타 노를 저어 달리는 이색 경주에서 주민들의 열렬한 응원 속에 호박 레이스에 출전한 큐레이터의 성적은! 축제장에서 만난 제이콥 가족과 함께 캐나다의 대표 명절, 할로윈(Halloween)을 제대로 즐기는 법을 전수받는다. 유령의 얼굴을 그려 넣은 호박 등불 잭-오-랜턴(Jack O“Lantern) 만들기, 심장이 쫄깃해지는 야간 옥수수 미로 탈출 게임까지 캐나다인들이 즐기는 ‘진짜’ 할로윈의 세계를 만나본다. 

--------------

세계테마기행 (EBS1) 원더랜드 로키, 알래스카 4부, 5부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