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남도국악원 설날특별공연, '새해 새나래'
  • 문화뉴스 김수미
  • 승인 2017.01.24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가족과 함께 설날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국립남도국악원의 설날 특별공연이 설날 당일 국립남도국악원 진악당 무대에 열린다.

국립남도국악원은 28일 오후 3시 국립남도국악원 진악당에서 설날특별 공연 '새해 새나래'와 부대행사를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고춤을 비롯하여 기악합주로 듣는 '남도굿거리', 판소리 '심청가' 중 심봉사 눈뜨는 대목, 새해맞이 '지신매귀 놀이', '판굿' 등으로 구성된 이번 공연은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과 진도지역민들에게 훈훈한 정을 느낄 수 있는 무대가 될 것이다. 
 
공연 외에도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진행이 된다. 부대행사로는 가훈쓰기, 소원나무, 민속놀이체험, 설 기념품 증정 등을 진행한다. 가훈쓰기는 공연 전 사전 예약과 신청을 통해 원하는 내용을 서예가들의 작품으로 받아볼 수 있다. 공연관람 후 로비에서는 정유년 새해 복을 기원하는 의미로 복주머니를 증정할 예정이다. 
 
공연은 전석 초대이며 자세한 정보는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 국립남도국악원 장악과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뉴스 김수미 인턴기자 monkey@mhns.co.kr 

주요기사

관련기사


 
MHN 포토
문화뉴스 김수미 | monkey@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