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신익과 심포니 송, 베토벤 250주년 연주회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개최
  • 오윤지 기자
  • 승인 2020.01.1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월 23일(일) 함신익과 심포니 송 첫 번째 마스터즈 시리즈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개최
출처: 심포니송,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베토벤 탄신 250주년을 기념하며···' 포스터

[문화뉴스 MHN 오윤지 기자] 함신익과 심포니 송이 첫 번째 마스터즈 시리즈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베토벤 탄신 250주년을 기념하며···'를 개최한다.

2020년 베토벤의 탄생 250주년을 기념하여 전 세계의 오케스트라와 연주자들의 그의 작품을 주목하고 있다. 심포니 송은 그의 걸작 중의 걸작 '장엄미사(Missa Solemnis)'를 무대에 올린다.

우리에게 익숙한 베토벤의 초상화에서 그가 손에 쥐고 있는 악보가 다름 아닌 '장엄미사'이다. 그 정도로 그는 해당 작품을 본인의 최고 걸작으로 생각했다. 이는 베토벤이 자신의 평생 은인이었던 루돌프 대공의 즉위식을 위해 쓰기 시작한 곡으로 예상 제작기간을 훨씬 뛰어넘은 4년에 걸쳐 완성하게 됐다.

그의 몇 안 되는 종교음악은 자발적인 작곡 동기에서 비롯되어 작품 속 메시지에 더욱 주목할 필요가 있다. 특히 '장엄미사'는 그에게 찾아온 청력 상실과 조카 카를과의 후견인 문제 등 사건들이 가득했던 시기에 작곡되어 음악으로 고통을 승화하는 베토벤의 위대한 정신이 가장 깊게 베어있다. 이에 심포니 송은 베토벤의 위대한 업적과 함께 그의 음악적 유산을 살펴보기 위해 심도 있고 진지한 연구 자세로 이를 선곡했다. 

작품의 규모와 깊이로 인해 쉽게 무대에 올릴 수 없는 작품인 만큼, 심포니 송은 마에스트로 함신익부터 소프라노 박하나, 메조소프라노 김선정, 테너 신상근, 바리톤 김기훈 이외 국립합창단까지 국내 최고의 음악가들과 함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함신익과 심포니 송 첫 번째 마스터즈 시리즈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은 오는 2월 23일(일) 오후 5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진행된다.

-----

함신익과 심포니 송, 베토벤 250주년 연주회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개최

오는 2월 23일(일) 함신익과 심포니 송 첫 번째 마스터즈 시리즈 '위대한 베토벤과 그의 후예들' 개최

주요기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