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3, 추억의 'Y' 부른 '프리스타일'은 누구?
  • 김인규 기자
  • 승인 2020.01.18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가맨3, 프리스타일, 정희경 녹음 후 첫 무대
c
출처 :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프리스타일 Y 정희경 슈가맨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지난 17일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에서는 프리스타일이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무대에 오를 주인공을 배우 송지효가 영상을 통해 힌트를 제공했다. 이날 슈가송의 힌트는 송지효가 무직비디오에 출연했던 노래로,  송지효는 “과거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며 “완전체 무대를 보고 싶어 제보했다”고 말했다.

특히 이날 프리스타일과 정희경은 2004년 ‘Y' 녹음 이후 처음으로 함께 무대를 가져 화제를 모았다. 프리스타일 'Y'의 피처링을 맡았던 정희경은 16년 만에 방송에 모습을 드러냈다.

정희경은 'Y' 녹음 이후 처음 셋이서 부른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녹음 당시, 녹음실에서 미노를 만나지 못해 미노는 심지어 초면이기도 했다. 지금까지 프리스타일의 'Y' 무대는 객원보컬들이 정희경의 자리를 대신해왔다.

정희경은 "완곡을 불러본 것은 오늘이 처음"이라며 처음 피처링을 맡았을 때 노래 가사가 마음에 들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에 당시 프로듀서의 방송 출연 제안을 거절했다고 전했다. 

프리스타일의 미노는 “초면이라고 전하며 이런 속사정을 오늘 처음 알았다”고 밝혔다. 이에 정희경은 "사실 서운한 점도 있었다. 앨범 발매후 CD도 받지 못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미노는 "어디 있는지 알아야 주지"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미노는 "저도 정희경씨한테 많이 서운하다. 왜 활동을 같이 안 해줬느냐"라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정희경은 16년 만 방송 출연을 결정한 이유로 스노우보드 선수의 사연 때문이라고 전했다. "한 스노우보드 선수가 이 노래만 들으면서 연습을 한다는 말을 들은 적 있다"라며 "나 혼자 이 곡에 선을 긋고 있다는 생각에 출연을 결심했다”라고 밝히며 "지금 생각해보면 건방졌다고 생각도 한다”고 고백했다.

출처 : QUAN 엔터테인먼트, 프리스타일 정희경 슈가맨

프리스타일은 친형제 사이인 미노(최민호)와 지호(최지호)로 구성된 힙합듀오로 ‘감성힙합’이라는 장르의 선두주자이다. 

프리스타일은 1999년 미노와 지오, 그리고 여성 멤버인 레이지(Lazy)에 의해 결성됐다. 정규 1집 ‘Free Style’로 데뷔했다. 2집 이후 레이지가 팀을 탈퇴하며 미노와 지호가 팀을 이어갔다.

2004년에 정규 3집 ‘Freestyle +3’을 발매했다. 타이틀곡은 '남자들의 세계’였지만, 슈가맨에 함께 출연한 정희경이 피처링을 한 수록곡 'Y(Please Tell Me Why)’가 싸이월드 BGM으로 큰 인기를 끌며 성공했다.

지난 2011년 정규 7집 ‘일곱 번째 하소연’을 마지막으로 싱글이나 EP를 발매하고 있지만 정규앨범 소식은 없다.

---

슈가맨3, 추억의 'Y' 부른 '프리스타일'은 누구?

슈가맨3, 프리스타일, 정희경 녹음 후 첫 무대






 
MHN 포토
김인규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