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결승골로 2-1 승리 "손흥민 평점 6.8 골 이외에는 부진"
  • 김인규 기자
  • 승인 2020.01.2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결승골로 2-1 승리
출처 : 토트넘 훗스퍼 인스타그램, 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에서 노리치를 상대로 2-1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이날 결승골을 넣으며 시즌 11호 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이 선발로 나서 알리, 라멜라와 함께 2선을 맡았고, 최전방에는 모우라가 배치됐다. 중원은 윙크스, 로 셀소가 위치했고 포백 수비는 오리에, 베르통언, 알더베이럴트, 세세뇽이 맡았다. 

출처 : 토트넘 훗스퍼 인스타그램, 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경기는 토트넘이 먼저 리드를 잡았다. 전반 38분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오리에가 절묘한 크로스를 만들었고 이를 알리가 골로 연결시켰다. 

이후 토트넘은 추가 골을 만들지 못했으며, 후반 25분에는 세세뇽의 파울로 노리치에 페널티킥을 내줬다. 노리치의 티무 푸키가 골로 연결하며 1-1 동점이 됐다.

다급해진 토트넘은 에릭센을 투입하며 반전을 노렸다.

후반 34분 알리가 시도한 슈팅이 수비수의 몸에 맞고 굴절돼 골문으로 향한 볼을 손흥민이 쇄도하며 머리로 골을 만들었다.

토트넘은 남은 시간 동안 골을 허용하지 않으며 2-1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이날 손흥민은 결승골을 넣었고, 알리의 선제골에도 관여했지만, 경기 전체적으로 큰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몇 차례의 찬스에서도 유효슈팅을 만들지 못했다.

영국 축구 통계 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6.8점을 부여했으며, 토트넘에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은 선수는 오리에로 8점을 받았다. 로 셀소가 7.9점, 알리가 7.6점을 받으며 뒤를 이었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8일 번리전에서 70m를 질주하며 선보인 원더골 이후로 7경기째 침묵을 이어오다 46일 만에 골을 만들었다. 손흥민의 시즌 득점은 11골(리그 6골·챔피언스리그 5골)을 기록 중이다.

최근 리그 4경기 무승(2무2패)을 거두며 부진한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리그 6위(9승7무8패·승점 34)로 올라갔다.

---

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결승골로 2-1 승리 "손흥민 평점 6.8 골 이외에는 부진"

토트넘 노리치, 손흥민 결승골로 2-1 승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