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첫 번째 '문화가 있는 날', "장점은 추진, 단점은 개선"
  • 오윤지 기자
  • 승인 2020.01.28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월 29일(수)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진행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2020년 1월 '문화가 있는 날' 전국 행사 지도

[문화뉴스 MHN 오윤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2020년 첫 번째 '문화가 있는 날' 소식을 전했다.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가 있는 날'은 매달 마지막 수요일, 국민들이 일상 문화 생활을 통해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영화, 공연, 전시, 박물관, 도서관, 프로 스포츠 경기 등을 무료 또는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는 행사다.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2020년 '문화가 있는 날' 개선 사항

특히 이번 '문화가 있는 날'은 신년을 맞아 다양하고 새로운 기획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기존 프로그램은 개선된다. 모든 프로그램은 각각 지자체 및 지역 민간 자율 참여 확대, 청년문화예술가 지원 개선 및 지역문화시설 활용, 근로복지 사각지대 우선 배려, 대상 맞춤형 문화 활동 확대, 지역 주민 참여와 홍보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이외 행사에 참여하는 공연 및 행사는 아래와 같다.

1. 공연 및 콘서트

아름다운 음악으로 시민들과 소통하는 구리시립합창단의 '경기도 문화의 날 행복콘서트(경기 구리아트홀 유채꽃 소극장, 1월 29일(수) 오전 11시 50분)', 가곡부터 민요까지 다양한 곡을 풍성한 화음으로 연출하는 대전시립합창단의 '관저문예회관 신년음악회(대전 관저문예회관 공연장, 1월 29일(수) 오후 7시 30분)', 피아노·바이올린·첼로·오보에·클라리넷의 조화를 감상할 수 있는 하우스 콘서트 '월간 꾸메 제1월호(세종 비오케이아트센터 공연장, 1월 29일(수) 오후 7시 30분)', 한국을 대표하는 젊은 소리꾼 고영열과 전 세계에 우리 음악을 전하는 비아트리오의 협연 '비아트리오의 사랑가(경북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백조홀, 1월 29일(수) 오후 7시 30분)'

2. 도서관·미술관 등 문화시설 및 강연

영화를 감상하며 영화 속에 내포된 개념이나 숨은 의미에 대한 해설을 통해 작품을 더욱 깊게 들여다보는 '영화 인문학 테라피(대구 수성구립고산도서관, 1월 28일(화) 오후 2시)', 대전의 청년협동조합 구성원의 이야기를 공유하는 '다(多)가치 협동조합(대전 이응노미술관, 1월 29일(수) 오후 6시 30분)', 영화제 기획자가 직접 전하는 영화 제작 현장 특강 '울주세계산악영화제 프로그래머에게 듣는 영화 세상(울산 울주선바위도서관, 1월 30일(목) 오전 10시)', 14년 차 교사인 윤지영 작가가 알려주는 아이들의 자존감에 대한 이야기 '초등 자존감 수업(인천 서창도서관, 1월 30일(목) 오전 10시)', 유럽 서양음악의 긴 역사를 돌아보고 각 나라의 특색 있는 음악을 감상하는 '피아노가 있는 클래식 살롱(경기 평촌아트홀, 1월 31일(금) 오전 10시)'

3. 영화

오는 1월 29일(수) '문화가 있는 날' 당일에는 전국 주요 영화관에서 오후 5시부터 9시 사이 상영되는 영화를 할인된 가격에 감상할 수 있다.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화가 있는 날' 통합정보안내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

2020년 첫 번째 '문화가 있는 날', "장점은 추진, 단점은 개선"

오는 1월 29일(수) 문화체육관광부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진행





 
MHN 포토
오윤지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