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측 "결승전 3월 2일,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 사전녹화로 진행"
  • 이지숙
  • 승인 2020.02.2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미스터트롯'
TV조선 '미스터트롯'

 

[문화뉴스 MHN 이지숙 기자]  TV CHOSUN '미스터트롯'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오는 3월2일 결승전을 무관중 사전녹화로 진행한다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28일 "제작진은 현재 코로나19 사태가 위기 경보 최고 단계인 심각 상태로 격상된 데 대한 조처로 당초 600여 명의 관중을 모시고 진행하려던 결승전을 전면 수정해 무관중 사전 녹화 방식으로 진행할 것을 최종 결정했다. 결승전은 오는 3월2일 사전 녹화되며, 녹화 장소는 미정인 상태"라며 "또한 안전상의 문제를 고려해 녹화 장소는 비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우려로 인해 시민 여러분의 불안감이 급증하고 있는 데에 깊은 위로와 공감을 표한다"며 "저희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앞으로도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와 예방 조치에 발빠르게 대응해 시민 여러분의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하  TV CHOSUN '미스터트롯' 제작진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TV CHOSUN '미스터트롯' 제작진입니다. 

  

'미스터트롯' 결승전 녹화 진행 방식과 관련한 제작진의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제작진은 현재 코로나19 사태가 위기 경보 최고 단계인 '심각' 상태로 격상된 데에 대한 조처로, 당초 600여 명의 관중을 모시고 진행하려던 결승전을 전면 수정해 무관중 사전 녹화 방식으로 진행할 것을 최종 결정하였습니다.

  

결승전은 오는 3월 2일 사전 녹화되며, 녹화 장소는 미정인 상태입니다. 

또한 안전상의 문제를 고려해 녹화 장소는 비공개할 예정입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우려로 인해 시민 여러분의 불안감이 급증하고 있는 데에 깊은 위로와 공감을 표합니다. 저희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앞으로도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와 예방 조치에 발빠르게 대응하여 시민 여러분의 불안감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진제공=TV조선 '미스터트롯')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