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지식채널 e] '오늘도 알 수 없는 알고리즘이 나를 이곳으로 이끌었습니다'...'알 수 없는 연결고리' 알고리즘에 이끌리는 사람들
  • 강진규 기자
  • 승인 2020.03.25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식채널e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 다룬 '알 수 없는 연결고리' 편 방송
3월 26일 목요일 밤 1시, EBS1

[문화뉴스 MHN 강진규 기자] 세계 최대 동영상 사이트인 '유튜브'에서 유행하는 댓글이 있다. '오늘도 알 수 없는 알고리즘이 나를 이곳으로 이끌었습니다'. 하나의 영상을 재생하면 저절로 다음에 보게 될 영상의 재생 목록을 만드는 알고리즘의 세계. '지식채널e'가 우리의 일상을 지배하는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을 다룬 '알 수 없는 연결고리' 편을 방송한다.

EBS 지식채널 e '알 수 없는 연결고리' / 사진 출처 Pixabay

▶ 알 수 없는 연결고리, 오늘도 이끌리는 사람들

개인 맞춤형 서비스가 대세다. 기업들은 이용자들의 소비패턴을 분석해, 개인마다 그들의 관심사에 부합하는 콘텐츠 또는 상품의 목록을 제공한다. SNS나 포털 사이트에 게시된 광고마저, 이용자의 취향에 따라 달라진다. '개인화 추천 알고리즘'은 현대인들의 일상 깊숙이 스며들어 특정 선택과 행동을 하도록 이끌고 있다.

유튜브 알고리즘 맞춤 동영상 / 사진 출처 Youtube

▶ 말하지 않아도 알아요

동영상 재생 사이트를 헤매다가 우연히 듣게 된 서정적인 멜로디가 특징인 인디밴드의 음악. '이 노래를 들으니 10년 전 스무 살 때가 생각나네요.', '나를 대학교 1학년 축제 기간의 과 주점 천막 아래로 데려가는 노래'... 비슷한 추억을 공유한 사람들의 댓글이 가득하다.

내가 찾아본 영상을 통해 취향, 관심사, 연령 등을 추측하고, 특정 영상들을 추천하는 '알고리즘'은 '어떤 문제의 해결을 위하여, 입력된 자료를 토대로 원하는 출력을 유도하는 규칙의 집합'을 의미한다. 즉, 사용자가 다음에 보게 될 재생 목록은 '알고리즘'의 결과물이다.

취준생 시절 엄마의 따뜻한 밥이 그리울 때 열심히 연구하던 '집밥 레시피', 언젠가 배우고 싶어 했던 ‘직장인을 위한 피아노 독학’ 영상까지. 그렇게 자신도 잊고 있던 과거의 ‘나’를 되살려내는 어떤 대화에 끝없이 빠져드는데...

EBS 지식채널 e '알 수 없는 연결고리' / 사진 출처 Pixabay

▶ 30분이 3시간이 되는 놀라운 경험

세계 최대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는 이용자가 사이트에 들어선 순간부터 개인의 취향과 관심사를 분석한 영상을 끊임없이 추천한다. 2019년 발표한 한국언론진흥재단 연구서에 따르면, 유튜브 이용자가 스스로 찾아본 영상이 아닌, 알고리즘에 의해 추천된 영상을 본 시간이 전체 시청 시간의 70%에 달했다. 이에 대해 이용자의 관심에 맞춰 필터링 된 정보로 인해 편향된 정보에 갇히는 현상인 '필터 버블'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30분만 보려고 했는데 3시간을 순식간에 삭제당한, 오늘도 정체 모를 알고리즘에 이끌려 알 수 없는 영상에 도달한 사람들의 증언. 지식채널e ‘알 수 없는 연결고리’ 편은 3월 26일 목요일 밤 1시와 3월 28일 토요일 오후 2시 15분, 4월 2일 목요일 밤 12시 55분에 EBS1에서 방송된다.

----------

[EBS 지식채널 e] 알고리즘에 이끌리는 사람들, '알 수 없는 연결고리' 

3월 26일 목요일 밤 1시, 3월 28일 토요일 오후 2시 15분, 4월 2일 목요일 밤 12시 55분 EBS1에서 방송

 







 
MHN 포토
강진규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