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 있어!' 16살 예술가의 코로나19 그래피티
  •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3.28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리스 전역 외출통제로 집에서 예술활동
그래피티 "집에 있어!", Aris Messinis/AFP/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이대형 기자] 그리스의 16살 예술가 S.F.가 자신의 집 위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그래피티를 그리고 있다.

바닥에는 "STAY HOME(집에 머물러)"라는 문구와 함께 세계 여러나라에 손을 뻗친 바이러스의 얼굴이, 다른 벽에는 마스크를 쓴 여성이 그려져 있다. 그는 익살스럽고도 섬뜩한 그만의 방식으로 사람들에게 전염병에 대한 경각심을 전달하고 있다.

 

마스크를 쓴 여성, Aris Messinis/AFP/연합뉴스

지난 2011년부터 그래피티를 그리기 시작한 거리예술가 S.F.는 최근 그리스 전역에 내려진 외출 통제로 인해 자가 옥상에서 예술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S.F. 거주지의 옥상, Aris Messinis/AFP/연합뉴스

----

'집에 있어!' 16살 예술가의 코로나19 그래피티

그리스 전역 외출통제로 집에서 예술활동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