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방언 담은 '제주어대사전' 나온다…2024년 편찬 예정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0.03.3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용어 및 속담 등 어휘 4만개 이상 수록 예정
사진과 삽화 등 보조자료 넣어 제주어에 대한 이해 높일 계획
제주어 활용 간판/제공: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최지원 기자] 제주 고유의 문화를 대표하는 '제주어대사전'이 편찬된다.

제주어는 제주 방언을 일컫는 말로, 제주도는 2009년 발간한 제주어사전의 자료를 수정·보완해 관용어 및 속담 등 어휘 4만개 이상을 수록한 제주어대사전을 2024년까지 편찬한다고 30일 밝혔다.

도는 지난해 9월 제주어대사전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집필지침 등을 마련했다.

또 지난해 10월부터 집필에 들어가 2024년 하반기까지 집필과 교정을 거쳐 발간할 계획이다.

집필진은 현재 표제어 1천55개에 대한 집필을 완료했고 올해 5천개 어휘의 사용법을 수록하고 수정 보완하는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에 발간하는 제주어 대사전에는 사진과 삽화 등 보조자료를 넣어 제주어에 대한 이해를 높일 계획이다.

제주어는 2010년 12월에는 유네스코의 '소멸위기의 언어' 5단계 가운데 4단계인 '아주 심각하게 위기에 처한 언어'로 분류되기도 했다.
 

-----

제주 방언 담은 '제주어대사전' 나온다…2024년 편찬 예정

관용어 및 속담 등 어휘 4만개 이상 수록 예정
사진과 삽화 등 보조자료 넣어 제주어에 대한 이해 높일 계획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