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 유해진 권유 받아들였나...'삼시세끼 어촌편5' 마지막 게스트로 출격
  • 유인교 기자
  • 승인 2020.05.30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효진, 이광수에 이은 어촌편5 마지막 게스트
출처: 문화뉴스

[문화뉴스 MHN 유인교 기자] 배우 이서진이 유해진의 출현 제안에 응해 '삼시세끼 어촌편5'에 출현한다.

30일 이서진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YTN star에 "이서진이 tvN '삼시세끼' 어촌편5' 마지막 게스트로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이서진은 이날 참여해 1박 2일 일정으로 차승원·유해진·손호준과 함께 완도 죽굴도에서 시간을 보낸다. 

공효진, 이광수에 이은 어촌편5 게스트이자 이번 시즌 마지막 손님이다.

앞서 첫방송부터 이서진의 합류에 대한 언급되면서 관심이 높았다. 첫방송 중 유해진은 나영석 PD에게 "이서진은 요즘 뭐해? 놀러오라고 해"라고 제안했다. 

나영석 PD는 곧바로 이서진에게 "오늘 어촌편 첫 녹화인데 형 안와?"라고 메시지를 보냈다. 이서진은 "몸이 많이 아프다고 해"라고 답했다. 

유해진은 "나도 정선에서 '삼시세끼'할 때 한번 갔었다. 배은망덕 하지 말라고 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삼시세끼' 어촌편5는 5월 1일 첫방송을 시작해 5회까지 진행됐다. 

3회만에 최고시청률 12.2%를 찍었으며 비슷한 시간대 방송되는 경쟁작 중에선 압도적인 시청률을 자랑하고 있다.

 

 

 

-----
이서진, 유해진 권유 못 이겨 '삼시세끼 어촌편' 마지막 게스트로 출격

공효진, 이광수에 이은 어촌편5 마지막 게스트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