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예 개인전
  • 강기호 기자
  • 승인 2020.06.01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VR(virtual reality) 가상공간 3D 전시장을 함께 오픈 했다.

 

갤러리 이즈에서 5.27 - 6.2일 까지 제4전시장에서 열린다.

모든 이가 처해 있는 삶, 숨 가쁘고 바쁘게 살아가는 현실을 두발 걸어서 또는 비행기와 배로 어딘가로 훌쩍 떠나길 바라는, 자신이 염원하는 세속이 존재하지 않는 '임천고치'에 대한 그리움 모든 이가 마음 속 어딘가에는 항상 존재하기 마련이다. 무언가를 억제하고 누르는 세상을 나와 자기 자신이 희망하던 이상향을 자유롭게 거느리며 그 동안 느끼지 못했던 내면의 감정을 찬찬히 느끼고 읽어보며 삶에 얽혀져서 자기자신을 지치게 하고 힘들게 하였던 어둡고 탁한 부정을 잊고 맑아진 마음을 느끼고 다시 돌아가길 염원을 담았다.

임천고치 거닐 때마다 보이는 크고 작은 모습들은 삶이 굴곡이 있듯이 오래되어서 낡고, 새로 단장하여 번듯한 이미지가 공존한다. 언덕을 오르다가 어느 순간 평지를 만나고, 평지를 걷다가 내리막을 만나듯이 마을을 이어주는 길을 걷다 보면 안개처럼 희미하기도 혹은 비가 내리다 개어 화창한 날의 또렷한 이미지로 나의 기억 속에 남아있다.

 

 

 






 
MHN 포토
강기호 기자 | artclassic@naver.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