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가볼만한곳] 숲과 생명의 메시지를 담은 전시회 ‘귀를 기울이면展’ …18일부터 무료관람
  • 우지혜 기자
  • 승인 2020.06.04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청년작가 고동우 ‘귀를 기울이면 전’ 서울 무료 전시
자연 및 생명과 공존의식을 페인팅과 제주옹기에 표현
발달장애 청년작가의 섬세한 감각과 강렬한 색감 돋보여
제공: 사단법인 누구나
제공: 사단법인 누구나
[서울 가볼만한곳] 숲과 생명의 메시지를 담은 전시회  ‘귀를 기울이면展’ …18일부터 무료관람

[문화뉴스 MHN 우지혜 기자] 사단법인 누구나가 고동우 작가 개인전 ‘귀를 기울이면’을 기획했다고 오늘 4일 밝혔다.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갤러리 아트링크(서울)에서 열리는 이 전시는 사단법인 누구나의 전속작가로 발굴된 발달장애 청년작가 고동우의 섬세한 감각과 강렬한 색감으로 표현된 숲, 나무와 고양이를 캔버스와 제주 옹기 작품으로 볼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류가 운명공동체임이 드러나고 자연 질서의 존재 의미가 부각되고 있는 지금, 인간 중심의 문명, 돈을 위한 개발, 편리를 위한 소비를 넘어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 하는 질문에 귀를 기울이기를 희망하는 고동우 작가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번 전시의 기획 주체인 사단법인 누구나는 발달장애, 결혼이주여성, 노인, 학교밖청소년 등 우리 사회의 소통 약자를 위한 비언어적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단체로 문화예술을 통한 자립기반 구축을 목적으로 2018년 창립되었다. 

또한 이 전시는 제주도청, 제주문화예술재단, 내셔널트러스트, 파파사이트북 갤러리, 자연제주, 갤러리 아트링크가 후원하였다. 

오한숙희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온 국민이 힘든 이 시기에 제주에서 나고 자란 청년 작가의 순수하고 위트 넘치는 예술작품이 위로와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서울 가볼만한곳' 숲과 생명의 메시지를 담은 전시회  ‘귀를 기울이면展’ …18일부터 무료관람
제주청년작가 고동우 ‘귀를 기울이면 전’ 서울 무료 전시 
자연 및 생명과 공존의식을 페인팅과 제주옹기에 표현     
발달장애 청년작가의 섬세한 감각과 강렬한 색감 돋보여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