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 박한나 기자
  • 승인 2020.06.2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접 보고 쓰는 공연 리뷰, 뮤지컬'미아 파밀리아'편
뮤지컬'미아 파밀리아',오는 8월 23일까지 YES24스테이지 2관 공연

[문화뉴스 MHN 박한나 기자] 직접 보고 쓰는 공연 리뷰, 이번에는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이다.

'미아 파밀리아'는 1930년대 대공황기에 미국 뉴욕 '아폴로니아' 바에서 마지막 공연을 앞둔 두 명의 보드빌(노래, 춤, 촌극을 결합한 버라이어티쇼) 배우와 그들 앞에 나타난 마피아가 함께 공연을 만들어가며 펼쳐지는 좌충우돌 이야기를 그린다.

출처 홍컴퍼니
[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지난해 평균 객석점유율 96%의 기록을 가진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 '의 관람 포인트를 알아보자.

티키타카의 정석, 배우들의 찰떡 호흡
서로 다른 세상에서 살아온 세 남자는 함께 공연을 만들어간다. 작품은 눈앞에 닥친 현실에도 꿈을 잃지 못하는 리차드와 현실과 타협하는 오스카, 그리고 처음으로 친구와 함께하는 즐거움을 알아가는 마피아 스티비까지, 어딘가 모르게 우리와 닮은 세 남자가 전하는 유쾌한 공연은 극장 안 관객들의 웃음과 위로 그리고 공감을 전한다.

개성 강한 세 캐릭터들의 좌충우돌이 ‘보드빌’ 형식의 유쾌한 쇼로 그려지며 웃음을 자아내지만, 그 웃음 뒤에 감춰진 외로움을 노래하는 인물들의 모습과 결국은 서로를 이해하고 위로하는 내면의 진심이 드러나는 순간, 관객들에게 고달픈 오늘을 이겨낼 위로와 공감이 전해진다. 

출처 홍컴퍼니
[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또한, 간결한 이야기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세 캐릭터의 독보적인 ‘케미’는 복잡한 일상에서 벗어난 유쾌한 감동을 함께 선사한다. 완벽한 호흡으로 공연 내내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배우들의 열정 넘치는 무대와 그들이 주고받는 애드리브 섞인 대사들은 관객들의 흥미와 집중을 이끌어 낸다. 

관객 소통형 뮤지컬
관객과의 소통이 가능하다는 것이 대학로 극장가의 가장 큰 강점일 것이다. 무대의 배경이 특별히 바뀌는 것 없이 거의 2시간이 넘는 시간 동안 진행되는 공연은 관객들에게 지루함을 줄 수 있는 요인이다. 하지만 무대와 배경이 아닌, 작품 속 인물들에 집중할 수 있도록 관객들의 반응을 수시로 살피고 공연하며 관객들이 이야기의 흐름을 함께 읽어갈 수 있도록 유도하였다. 

또, 콘서트를 방불케하는 열정적인 커튼콜 역시 '미아 파밀리아'에서만 만날 수 있는 색다른 재미이다. 준비된 공연을 마친 후 약속이라도 한 듯이 순식간에 스탠딩 공연장으로 바뀐다. 본 무대 못지않은 뜨거운 커튼콜로 공연장을 나서는 관객들에게 다시한번 그들의 음악과 이야기를 기억시키는 장치가 되기도 한다.

출처 홍컴퍼니
[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소품을 이용한 공간 분리
작품의 특성상, '아폴로니아'에서 모든 이야기가 일어나는 만큼 특별한 무대 배경은 바꾸는 것은 어려워 보였다. 다만, 순식간에 극중 연극'브루클린 브릿지의 전설' 혹은 '미아 파밀리아'로 넘어가버리는 만큼 배우가 어떤 캐릭터를 연기하고 있는지 자칫 헷갈릴 수 있다는 단점이 있었다. 

무대 한편에 켜져 있는 가로등이 이 모든 문제를 간단하게 해결한다. 장면이 전환할 때 마다 극 중의 배경이 되는 곳의 거리 이름이 적힌 등불을 밝혀 잠시 한눈을 팔더라도 이내 극의 진행 배경을 알 수 있는 신박한 장치를 해둔 것이다.

출처 홍컴퍼니
[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무대 위 등장하는 배우가 세 명이라는 단출해 보이는 인원에도 극장을 꽉 채우는 힘을 가진 배우들의 열연이 이어졌다. 그러나 꽉 차다 못해 작아 보이기까지 하는 작은 무대는 배우들의 움직임을 세세히 읽을 수는 있었으나, 무대 자체의 공간감 및 여백이 느껴지지 않아 다소 답답해 보일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게 만들었다.

한편,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는 오는 8월 23일까지 YES24 스테이지 2관에서 공연된다.

-----

[MHN 리뷰] 떼창이 그리웠다면, 대학로 신흥 강자 뮤지컬'미아 파밀리아'

직접 보고 쓰는 공연 리뷰, 뮤지컬'미아 파밀리아'편

뮤지컬'미아 파밀리아',오는 8월 23일까지 YES24스테이지 2관 공연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