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한국기행' 슬기로운 여름 나기 1부 '일 년을 기다린 맛'... 갯장어의 효능
  • 윤승한 기자
  • 승인 2020.07.06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한국기행 슬기로운 여름 나기 1부 '일 년을 기다린 맛'
7월 6일 ~ 7월 10일 저녁 9시 30분 방송
경남 고성 군령포 부부, 갯장어 잡이의 달인
꽃가루를 채취하기 위해 깊은 산중으로 들어가는 홍천 방태산 부부
사진제공=EBS '한국기행'

 

[문화뉴스 MHN 윤승한 기자] 이번주(7월 6일~7월 10일) EBS1 시사교양 프로그램 '한국기행'에서는 '슬기로운 여름 나기'란 주제로 여정을 떠나는데 6일 밤 9시 30분에는 '일 년을 기다린 맛'편이 방송된다.

녹아내리는 더위를 이길 장사 있을까. 여름만큼은 그래서 더 ‘슬기롭게’ 보내야 한다.

푸르른 섬에서 갖는 휴식과 투명한 계곡 물에 발 담그기, 나른한 입맛 깨우는 별미까지 여름의 뜨거움이 선물이 되는 곳에는 모두 자연이 풍경이 된다.

 

경남 고성 군령포 부부/사진제공=EBS '한국기행'

 

여름만 골라서 반짝 등장하는 ‘귀한 몸’이 있다

경남 고성의 군령포에서 4대째 갯장어를 잡아 온 이재득 선장은 ‘고성에서는 으뜸’가는 갯장어 잡이의 달인이다.

실력은 남편이, 아내는 어복을 타고 났다는 부부.

줄줄이 잡혀 오는 힘찬 갯장어들 덕분에 부부는 이 시간이 소풍 못지않게 즐거워진다.

오늘 잡힌 것들 가운데 가장 실해 보이는 갯장어 한 마리는 부부의 도시락.

보양으로는 그만이라는 갯장어와 함께 누구보다 뜨거운 여름을 보내는 부부, 그들은 매년 여름만을 손꼽아 기다린다.

 

사진제공=EBS '한국기행'

 

홍천의 방태산, 해발 800m. 그곳엔 이 무렵 때늦은 꽃들이 피어나기 시작한다.

꽃이 피는 곳을 따라, 봄부터 여름까지, 저 아래 남도에서 강원도까지 움직이는 국중남 씨.

꿀벌들이 물어오는 ‘꽃가루(화분)’를 채취하기 위해 그는 여름 한 철 집을 떠나 아내와 함께 홍천의 깊은 산중으로 들어간다.

80여 개의 벌통에서 꽃가루를 가져오는 동안 윙윙대며 부부를 맴도는 엄청난 벌떼들.

양봉하는 부부의 여름날은 늘 이렇게 진땀나는 순간들.

하지만 양봉장 옆으로는 보기만 해도 시원한 내림천 계곡이 언제나 부부를 맞아준다.

여름 동안 벌들이 부부에게 선물한 건 꽃가루 그리고 꿀 같은 휴식이 아닐까.

갯장어의 효능

여름철 대표적인 보양식으로 잘 알려진 갯장어는 고단백 보양식이며, 체내의 독소를 배출하여 피부를 개선시켜주는 음식으로 인기가 좋다. 단백질 외에 칼슘과 인, 철분도 다량 함유하고 있어 허약한 체질을 개선시켜주고 성인병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 또 불포화지방산이 많아 혈관에 생기는 혈전 예방에 도움이 된다.

---

EBS '한국기행' 슬기로운 여름 나기 1부 '일 년을 기다린 맛'... 갯장어의 효능

EBS 한국기행 슬기로운 여름 나기 1부 '일 년을 기다린 맛'
7월 6일 ~ 7월 10일 저녁 9시 30분 방송
경남 고성 군령포 부부, 갯장어 잡이의 달인
꽃가루를 채취하기 위해 깊은 산중으로 들어가는 홍천 방태산 부부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