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진 "박원순 선택 무책임…당 차원 진상조사 필요"
  • 박혜빈 기자
  • 승인 2020.07.14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의원 "지금은 고통받았다는 피해자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할 시간"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 출처: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 출처: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박혜빈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은 14일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당 차원의 진상 파악과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박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박 전 시장이) 어떤 상황이었는지 짐작은 가지만 극단적 선택에 대해서는 충격적이기도 하고 실망스럽기도 하고 무책임한 것 아니냐는 생각이 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안희정, 오거돈 사태에 이어서 이번 사건과 관련해 국민 실망이 적지 않다"며 "그동안 성인지 감수성이 부족하지는 않았는지, 선출직 공직자들에 대한 성 평등 교육 등이 형식적 수준에 그쳤던 것은 아닌지 점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서울시라고 하는 직장·기관에서도 진상조사와 직장 내 유사 사례 재발 방지 노력이 있어야 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지금은 고통받았다는 피해자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할 시간"이라며 "피해 호소가 계속되는 한 이 일이 끝난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윤준병 의원이 박 시장을 옹호하는 식의 의견을 밝힌 데 대해서는 "개인적이고 피상적인 느낌, 예단을 가지고서 이 문제에 접근해서는 안 된다"며 "공식적인 역할을 해야 하는 기관에서 (문제를) 파악하고 책임 있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박 의원은 미래통합당 배현진 대변인이 박주신 씨의 병역 의혹을 제기한 것과 관련, "우리 정치에서 제일 어설프고 국민들에게 진절머리 나게 하는 부분이 모든 사안을 정쟁 사안으로만 바라보려고 하는 것"이라며 "제1야당이 국회에서 해야 할 일은 하지 않고 이런 일에만 몰두하고 있는데 매우 안타까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

박용진 "박원순 선택 무책임…당 차원 진상조사 필요"

박의원 "지금은 고통받았다는 피해자 목소리에 귀 기울여야 할 시간"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