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홈구장서 첫 실전 투구...5이닝 1실점
  • 정지윤 기자
  • 승인 2020.07.14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홈구장에서 치른 첫 청백전 등판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정지윤 기자]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홈구장에서 치른 첫 청백전 등판에서 안정적인 구위를 보였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청백전 선발 투수로 등판해 5이닝 동안 삼진 4개를 솎아내며 4피안타로 1실점(1자책점) 했다.

투구 수는 59개였으며 이 중 40개는 스트라이크였다.

올 시즌을 앞두고 류현진은 코로나19 여파로 그동안 스프링캠프지에 머물러 있었다. 류현진은 사실상 고립상태에서 훈련을 이어갔고, 새 시즌을 준비했다.

최근 캐나다 당국은 토론토 선수단에 격리 기간 없이 홈구장 훈련을 허가했고, 류현진은 선수단과 함께 토론토에 입성했다. 류현진이 로저스센터 마운드에서 실전 투구를 한 건 이적 후 처음이다.

다만 류현진이 정규시즌에도 토론토에서 공을 던질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토론토 구단이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홈 경기를 개최하기 위해선 원정팀의 격리 기간을 해제하는 캐나다 당국의 특혜가 필요한데, 캐나다 정부는 아직 어떤 결정도 내리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토론토는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대체 홈구장 후보지를 물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류현진, 홈구장서 첫 실전 투구...5이닝 1실점
류현진, 홈구장에서 치른 첫 청백전 등판







 
MHN 포토
정지윤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