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태권도연맹, '드림&세이프티 특별위원회'...스포츠 약자 보호 다짐
  • 정지윤 기자
  • 승인 2020.07.1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실업태권도연맹, 체육계 폭력행위와 부조리 뽑고 공정사회 실현하겠다
출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출처: 한국실업태권도연맹

[문화뉴스 MHN 정지윤 기자] 한국실업태권도연맹이 체육계 폭력행위와 부조리 등을 뿌리 뽑고 공정사회를 실현하기 위한 노력에 힘을 보태고자 '태권 드림 앤드 세이프티(DREAM & SAFETY) 특별위원회'를 신설했다고 15일 밝혔다.

실업연맹은 전날 연맹 사무실에서 법무법인 선우의 우양태 변호사를 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했다.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태권도 여자 67㎏급 금메달리스트인 오혜리(춘천시청)와 무카스 한혜진 편집장이 위원으로 활동한다.

실업연맹은 위촉식을 연 이날 김영훈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실업팀 지도자,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결의문을 발표하고 체육계 폭력·성폭력에 대한 단호한 대처와 스포츠 약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
실업태권도연맹, '드림&세이프티 특별위원회'...스포츠 약자 보호 다짐
한국실업태권도연맹, 체육계 폭력행위와 부조리 뽑고 공정사회 실현하겠다







 
MHN 포토
정지윤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