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석면 해체-제거 학교 석면 농도 조사 의뢰
  • 우지혜 기자
  • 승인 2020.08.01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방학 기간 동안 석면 해체・제거 실시하는 서울시 23개 학교 대상
공기 중 석면 조사를 위한 시료 채취
제공: 서울시

[문화뉴스 MHN 우지혜 기자] 서울시가 서울시교육청과 함께 여름 방학기간 중 석면 해체・제거 공사를 실시하는 23개 학교를 대상으로 교실 공기 중 석면 농도를 조사한다.

석면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1군 발암물질로 공기 중에 비산되어 호흡기를 통해 인체에 유입되면 폐암, 석면폐증, 중피종 등의 질환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학교 건물의 석면 해체・제거 사업 완료 후 주사전자현미경을 사용하여 고형 석면 잔재물 및 먼지시료 검사를 진행하고 있지만 석면 잔재물에 대한 불안감은 여전히 높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에 시범적으로 의뢰하여 공사 완료 후 투과전자현미경으로 공기 중 석면 농도 조사를 실시한다.

공기 중 석면 조사는 석면 해체・제거 작업이 완료된 교실의 공기 약 1,200 L(유속 5 L/min, 채취시간 4시간)를 포집해서 투과전자현미경으로 약 18,500배 확대하여 석면 입자를 분석하는 방법이다.

신용승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공기 중에 비산되는 석면까지 꼼꼼하게 조사하여 안심할 수 있는 교육 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서울시, 석면 해체‧제거 학교 석면 농도 조사 의뢰

여름방학 기간 동안 석면 해체・제거 실시하는 서울시 23개 학교 대상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