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여행과 공연관람을 동시에…문체부,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8월 개최
  • 배상현 기자
  • 승인 2020.08.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8월부터 10월까지, 공연관광 특별 홍보 행사
서울, 부산, 안동, 강릉, 목포, 전주, 대구, 광주, 인천 등 전국 10여 개 지자체에서 개최
세부 일정 및 장소는 한국관광공사 누리집,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
출처=문화체육관광부
공연관광 특별홍보 행사 포스터

[문화뉴스 MHN 배상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관광공사와 한국공연관광협회가 주최하는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행사가 오는 8월부터 10월까지 10여 개 지자체 주요 교통·관광 근거지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관광객들이 여행과 공연을 결합해 즐길 수 있는 관광 콘텐츠인 공연관광을 홍보하기 위해 특별히 마련됐다.

8월 1일 남이섬과 안동에서 시작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난타’와 ‘점프’, ‘사랑하면 춤을 춰라(사춤2)’, ‘페인터즈’ 등 20여 개 작품이 참여해 300여 회의 다채로운 공연을 펼친다.

또한 지역의 특색 있는 공연 작품은 물론 비언어극, 뮤지컬, 국악, 어린이극 등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해 관광지와 축제 현장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행사 현장 모습을 누리소통망 등을 통해 영상으로 송출해 코로나19로 우리나라를 방문할 수 없는 해외 관광객들에게도 공연관광을 홍보할 예정이다.

모든 행사 일정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소규모(최대 입장 인원 100명 이내로 제한)로 진행된다. 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방역을 총괄하는 담당자도 지정해 지자체와 관계 기관 등과도 신속하게 협력할 방침이다.

무료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는 누구나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다. 세부 일정과 장소, 프로그램 내용 등은 한국관광공사 누리집,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관광지를 찾은 여행객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공연관광업계에는 관객과 다시 만날 수 있다는 희망을 줄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무엇보다도 행사가 끝까지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 수칙 준수를 최우선으로 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

국내여행과 공연관람을 동시에…문체부,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8월 개최

오는 8월부터 10월까지, 공연관광 특별 홍보 행사
서울, 부산, 안동, 강릉, 목포, 전주, 대구, 광주, 인천 등 전국 10여 개 지자체에서 개최
세부 일정 및 장소는 한국관광공사 누리집, ‘힘내라 대한민국!’, 공연여행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