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피싱 솔루션 보유 ‘제로데이’ 피씽, 동영상유포협박 등 피해 유형별 대응 가능
  • 박정래 기자
  • 승인 2020.08.0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ocial Network Services/sites)는 특정분야에 관심을 갖거나 취미활동을 공유하는 사람 등 지인과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이다. 매년 이용자들의 숫자가 늘어나 보다 많은 사람들을 만나볼 수 있는 플랫폼이 됐다.

대중들의 관심이 필요한 사건이나 문제들을 알리는 것에 있어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지만 보안과 프라이버시 등과 관련된 문제들도 지속적으로 발생해 우리에게 부정적인 영향들도 함께 미치고 있다.

국내에서는 SNS를 범죄에 악용하는 사례들도 매우 빈번한데, 그 중 몸캠피싱이라는 범죄는 많은 피해자들을 만들어내고 있다. 핸드폰 해킹과 인터넷 협박, 영상물 및 동영상 유포 협박 등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피해자들을 만들어내고 있다.

몸캠피싱의 발생건수를 줄이고자 안랩은 `2020년 상반기 주요 보안위협 Top 5`에서 몸캠피싱을 주요 보안 위협으로 지정한 바 있으며, 방송통신위원회는 아동·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사이버안심존 앱에 몸캠피싱 방지 기능을 추가하는 등 다양한 시도들이 이어지고 있으나 발생건수의 감소로 이어지진 못 했다.

이러한 가운데, IT보안회사 ‘제로데이’가 몸캠피싱피해자들을 돕고 있다. 동영상 유포 협박 피해 방지 솔루션을 제공해온 곳으로 피해자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시각인 오후 6시부터 오전 3시까지 집중적인 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제로데이 관계자는 “인터넷 협박 및 핸드폰 해킹 등을 활용한 영상물 유포 범죄 및 몸캠피씽들은 온라인을 매개로 삼아 범행이 발생하기 때문에 일각을 다투는 사안이다”라며 “당사는 몸캠피씽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4시간 연중무휴로 상담센터 및 대응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