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고스트' 포스터 공개, 주원-아이비, 애틋한 모습에 눈길
  • 박한나 기자
  • 승인 2020.08.04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년을 기다린 뮤지컬 스펙터클이 다시 시작된다!
2020 뮤지컬 '고스트' 캐릭터 페어컷 포스터 공개

[문화뉴스 MHN 박한나 기자] 7년 만에 다시 돌아오는 뮤지컬 '고스트'의 캐릭터 페어컷 포스터를 공개됐다.

출처 신시컴퍼니

원작 ‘사랑과 영혼’의 시그니처 장면이라고 할 수 있는 물레 씬을 모티브로 하는 캐릭터 페어컷 포스터는 자연스레 영화의 테마송이자 지금은 전설의 명곡으로 남은 ‘Unchained Melody’의 아름다운 선율을 떠올리게 한다. 또한 창 밖에서 공간을 가로지르는 ‘빛의 연출’은 영혼과 사랑의 아우라를 표현하며 감성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포스터에서 ‘샘 위트’(주원, 김우형, 김진욱)는 ‘몰리 젠슨’(아이비, 박지연)을 뒤에서 애틋하게 감싸 안고 있고, 둘의 표정에는 슬픔과 그리움의 감정이 뒤엉켜있다. 죽어서도 사랑하는 연인을 지키는 ‘샘’과 죽은 연인을 그리워하는 ‘몰리’의 감정선을 포스터에 오롯이 담아낸 배우들의 밀도 높은 연기력은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출처 신시컴퍼니

이번 시즌에는 지난 2013년 한국 초연 당시 열연을 펼쳤던 원년 멤버 주원, 김우형(샘 위트 역)과 아이비, 박지연(몰리 젠슨 역)이 다시 한번 함께 호흡을 맞춘다. 이들은 초연 때 쌓은 배역에 대한 깊은 이해력을 바탕으로 한층 깊어진 감성을 보여주며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 한 가지 주목할 만한 것은 지난 2019년 9월 진행된 오디션을 통해 당당히 대극장 무대 주연을 차지한 신예 김진욱이다. 앙상블로 지원했던 김진욱은 오디션에서 수려한 외모와 감미로운 노래 실력으로 심사위원들의 눈길을 끌었고 예정에 없던 세 번째 ‘샘 위트’로 낙점되며, 한국 뮤지컬을 이끌 차세대 스타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출처 신시컴퍼니

한편 뮤지컬 '고스트'는 영화 ‘사랑과 영혼’을 원작으로 하여 2011년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초연되었던 대작으로 죽음을 초월한 두 남녀의 진실한 사랑 이야기를 마술과 영상을 활용한 최첨단 무대 메커니즘으로 구현해내어 큰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출처 제이앤씨미디어그룹
영화 '사랑과 영혼' 스틸샷

2020년, 한국 재연을 맞이하는 뮤지컬 '고스트'는 오는 10월 6일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예매는 8월 6일부터 가능하다.

-----

뮤지컬 '고스트' 주원·아이비, 애틋한 모습에 눈길... 포스터 공개

7년을 기다린 뮤지컬 스펙터클이 다시 시작된다!

2020 뮤지컬 '고스트' 캐릭터 페어컷 포스터 공개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