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 베스트셀러] '돈의 속성' 1위 차지...방송, 유튜브 유명인들 책 인기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0.08.28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문고 발표 8월 넷째 주 온·오프라인 베스트셀러
방송인 허지웅 '살고 싶다는 농담', 박진영 JYP 대표 '무엇을 위해 위해 살죠?' 등 유명 방송인 책 상위권
유튜브에서 인기 얻은 '임작가'가 쓴 '완전학습 바이블' 출간 동시에 9위 진입하며 눈길
'완전학습 바이블' / 제공: 다산에듀

[문화뉴스 MHN 최지원 기자] 교보문고가 8월 넷째 주 온·오프라인 베스트셀러 현황을 28일 발표했다. 

베스트셀러 현황에 따르면 방송과 유튜브에서 인기를 얻은 유명인들의 책이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자수성가한 부자가 종잣돈을 마련해 불려 나간 과정을 기술한 '돈의 속성'은 꾸준한 상승 끝에 이번 주 1위를 차지했다.

 

교보문고 종합 베스트셀러 1~3위 도서
 (좌측부터) '돈의 속성', '트바로티 김호중', '부의 대이동' / 제공: (각각) 스노우폭스북스, 스튜디오오드리, 페이지2북스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에세이 '트바로티 김호중'은 전주 1위에서 한 계단 내려섰다. 

한편, 유튜브에서 학습 방법을 강의해 큰 인기를 얻은 임작가가 쓴 '완전학습 바이블'이 출간 첫 주만에 9위로 진입했다. '완전학습 바이블'은 유튜브 11만 구독자를 보유하며 큰 인기를 보이고 있는 '인생멘토 임작가'가 약 12년 간 조사하고 연구해 온 자녀교육 및 학습 철학을 담은 책이다. 

 

'살고 싶다는 농담' / 제공: 웅진지식하우스

 이 밖에 방송인 허지웅의 '살고 싶다는 농담'(4위), 유튜버 김미경의 '김미경의 리부트'(6위), 박진영 JYP 엔터테인먼트 대표의 '무엇을 위해 살죠?'(15위) 등 방송인, 유튜버들의 책이 상위권에 올랐다.

'살고 싶다는 농담'은 작가 허지웅이 2018년 혈액암의 일종인 악성림프종이라는 큰 시련을 겪은 뒤, 인생에 대해 이전과는 확연히 달라진 시각을 가지고 혼신의 힘을 기울여 쓴 신작 에세이다. 기대어 쉴 곳 없이 지쳐 있는 사람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25편의 이야기를 담았다. 

'무엇을 위해 살죠?'는 프로듀서 박진영이 삶의 진정한 답을 찾기까지의 과정을 이야기하는 자전적 에세이다. 

 

'무엇을 위해 살죠?' / 제공: 은행나무

한편, '조국 백서'로 불리는 '검찰개혁과 촛불시민은 11위로 전주보다 두 계단 하락했다.

이에 대항하는 차원에서 지난 25일 출간된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일명 '조국 흑서)는 아직 집계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이 책은 일부 온라인 서점의 집계에서는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출판계에서는 앞으로 '백서'와 '흑서'의 지지 진영이 '구매 경쟁'을 벌여 베스트셀러 순위 경쟁이 달아오를 가능성이 큰 것으로 내다본다.

 

교보문고 8월 넷째 주 베스트셀러 순위는 다음과 같다.  

    ◇ 교보문고 8월 넷째 주 베스트셀러 순위
    1. 돈의 속성 (김승호·스노우폭스북스)
    2. 트바로티 김호중 (김호중·스튜디오오드리)
    3. 부의 대이동 (오건영·페이지2북스)
    4. 살고 싶다는 농담 (허지웅·웅진지식하우스)
    5. 더 해빙 (이서윤, 홍주연·수오서재)
    6. 김미경의 리부트 (김미경·웅진지식하우스)
    7. 존리의 부자 되기 습관 (존리·지식노마드)
    8. 주식투자 무작정 따라하기 (윤재수·길벗)
    9. 완전학습 바이블 (임작가·다산에듀)
    10. 아몬드 (손원평·창비)
 

 

------

[MHN 베스트셀러] '돈의 속성' 1위 차지...방송, 유튜브 유명인들 책 인기

교보문고 발표 8월 넷째 주 온·오프라인 베스트셀러
방송인 허지웅 '살고 싶다는 농담', 박진영 JYP 대표 '무엇을 위해 위해 살죠?' 등 유명 방송인 책 상위권
유튜브에서 인기 얻은 '임작가'가 쓴 '완전학습 바이블' 출간 동시에 9위 진입하며 눈길
 

 





관련기사


 
MHN 포토
최지원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