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 폴드2 지원금 최대 24만원...특별 보상판매도 진행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0.09.12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 선택약정 할인에 비해 50만원 이상 낮아
기존 Z폴드 사용 고객이 신제품 구매시 100만원 보상 제공
삼성 '갤럭시 Z 폴드2'(왼쪽)와 '갤럭시 Z 플립'(오른쪽),
사진 제공: 삼성전자

[문화뉴스 MHN 김종민 기자] 삼성의 최신 폴더블 스마트폰에 통신사 공시지원금과 삼성전자 특별 보상이 제공된다. 지원 대상 스마트폰은 삼성 '갤럭시Z 폴드2'와 '갤럭시 Z 플립'이다.

이동통신사 3사는 요금제에 따라 공시 지원금을 제공한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는 11일 ‘갤럭시Z 폴드2 5G’와 ‘갤럭시Z 플립’의 사전예약 시작과 함께 공시지원금을 공개했다.

다만 지원금은 비교적 낮은 수준으로 책정되었다. 최고가 요금제 선택시 받을 수 있는 선택약정 할인에 75만원 대비 50만원 낮은 금액이다. 

요금제 가격대별 공시지원금은 ▲5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SK텔레콤 10만원, KT 10만원, LG유플러스 9만9천원 ▲7~8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SK텔레콤 12만3천원, KT 14만7천원, LG유플러스 13만3천원 ▲10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KT 18만3천원, LG유플러스 18만4천원 ▲13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SK텔레콤 17만원, KT 24만원, LG유플러스 22만7천원이다.

선택약정 요금할인액은 24개월 매월 25% 제공된다. ▲5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약 30만원 ▲7~8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약 45만원 ▲10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약 50만원 ▲13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약 75만원이다.

요금제 전 구간에서 선택약정할인액이 공시지원금보다 이득인 셈이다. 특히 최고가 요금제인 13만원대 요금제 선택 시 선택약정할인과 공시지원금의 할인액은 50만원 이상 차이를 보인다.

이는 통신사의 무분별한 지원금 남발을 억제하고, 통신 시장 과열을 방지하기 위한 정부 조치의 결과로 보인다.

삼성 '갤럭시 폴드 5G', 사진 제공: 삼성전자

한편, 삼성전자는 자체적으로 기존 '갤럭시 폴드 5G' 제품 구매 고객에게 특별 보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갤럭시 폴드 5G' 제품을 구매했던 고객이 기존 기기를 반납하고, 9월 18일 정식 출시 예정인 ‘갤럭시 Z 폴드2 5G'를 구매할 경우, 100만원을 정액 보상한다.

프로그램은 선착순 1만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9월 10일부터 11일까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갤럭시 폴드 5G’를 사용자는 직접 기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을 완료한 고객은 9월 15일부터 29일까지 가까운 삼성 디지털프라자에 방문해 ‘갤럭시 폴드 5G’를 반납하면 된다. 삼성전자는 단말기 입고·검수 후, 반납 일자 기준 7일 이후부터 신청 고객 계좌로 보상 금액을 입금할 예정이다.

다만, 도난·분실 등록이 된 제품, 전원 불량품, 카메라 기능 불량 제품 등은 이번 특별 보상 프로그램에서 제외된다.

----

갤럭시Z 폴드2 지원금 최대 24만원...특별 보상판매도 진행
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 선택약정 할인에 비해 50만원 이상 낮아
기존 Z폴드 사용 고객이 신제품 구매시 100만원 보상 제공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