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쇼핑라이브, 실시간 온라인 방송으로 소상공-농민 판매 지원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0.09.1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가평 사과 첫 판매 매진...16일과 23일에도 진행
지역 소상공인-농민 판로 개척 도모
가평 사과 라이브 판매, 사진 출처: 네이버 쇼핑라이브

[문화뉴스 MHN 김종민 기자] 네이버 쇼핑라이브가 코로나19와 잦은 태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해지역 농민(SME)을 돕기 위해 '수해농가 응원 라이브'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네이버 쇼핑라이브는 서울시 상생상회와 함께 수해 농가의 농산물을 현지에서 소개하는 특별 라이브를 마련한다. 농가의 매출 증대를 위해 쇼핑라이브 노출을 강화하고, 디스플레이 광고를 무료 지원한다.

수해 지역 쇼핑 라이브는 이달 9일 1차가 진행됐으며, 이달 16일과 23일까지 총 3회에 걸쳐 전국 생산지에서 방송된다.

1차 라이브에서는 가평의 농원에서 홍로 사과를 소개했다. 라이브 전일 예고 페이지에서만 1400박스가 판매돼 추가 물량을 확보했고, 라이브 당일 긴급 준비한 수량이 모두 판매되어 총 3500박스로 8000만 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했다. 

쇼핑라이브에 참여한 가평 고암사과농원 김근재 생산자는 “올해는 장마와 태풍으로 인해 작황이 좋지 않은데 덮쳐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판로까지 막힌 상황이었으나, 쇼핑라이브로 사과를 판매할 수 있어서 숨통이 트인다”며 “새로운 판로를 알게 되었으니 앞으로도 쇼핑라이브를 통해 농산물을 알리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16일 오후 4시에 진행되는 2차 라이브는 강원도 양구의 농원에서 진행된다. 양구 홍로사과와 함께 사과즙·사과식초 증정 이벤트를 진행하고, 23일 오후 4시 3차 라이브에서는 충남 천안 농원을 찾아 샤인머스캣과 거봉포도를 소개한다.

네이버 쇼핑라이브 담당하는 송재훈 리더는 "쇼핑라이브는 시간이나 장소에 구애받지 않아 전국의 지역 중소상공인(SME)이 쉽게 온라인 고객 접점을 확보할 수 있는 것이 차별점"이라며 "코로나19와 태풍 등 연이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SME가 쇼핑라이브를 통해 온라인 판로를 개척하고, 나아가 지역 경제도 활성화되도록 다양한 지원 방안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쇼핑라이브, 실시간 온라인 방송으로 소상공-농민 판매 지원
9일 가평 사과 첫 판매 매진...16일과 23일에도 진행
지역 소상공인-농민 판로 개척 도모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