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 22일 개막, 온라인 전시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0.09.23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2일부터 26일까지 전시
개인전 작가 57명, 단체전 작가 39명 'DEEP INSIDE' 주제로 출품
온라인 갤러리 통해 작품 구매 지원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 전시 장면 (사진 제공=장애인창작아트페어)

[문화뉴스 MHN 김종민 기자]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아트페어)’가 지난 22일(화)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온라인 생중계로 비대면 개막식을 진행했다. 아트페어는 한국장애예술인협회, 한국장애인전업미술가협회가 주최한다.

김예지, 최혜영 국회의원을 비롯한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영상을 통해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의 개막 축하 인사를 담았다. 장애인 화가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아트페어 대회장을 맡은 이상봉 디자이너가 각 부스로 찾아가 직접 작가를 만나고 작품을 소개했다. 아트페어는 '언택트 전시회'의 형태로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되었다.

이번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는 22일(화) 개막을 시작으로 오는 26일까지 5일간 ‘DEEP INSIDE’를 주제로 개최된다. 26일 이후, 공식 홈페이지에 ‘e부스’를 오픈하여 일반 관람객들에게도 전시 현장을 생생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오는 25일(금) 오후 2시부터는 흰물결아트센터에서 ‘한국 장애인미술의 역사와 전망’이라는 주제로 비대면 라이브 아트포럼이 진행된다. 방귀희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대표와 박현희 교수가 각각 한국 장애인미술의 발자취, 발전 방안에 대해 발제한다.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에 참여한 개인전 작가 57명, 단체전 작가 39명의 출품 작품 중 328점의 작품은 온라인 스토어 ‘딥아트 갤러리’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미술인 지원을 위해 25일(금)에 작품을 구매하는 고객 중 5명을 추첨하여 사은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 대회장을 맡은 디자이너 이상봉은 전시관 투어를 마친 후, “수준 높은 미술에 다시 한번 깊이 감동했다”며, “예술에 대한 장애미술인들의 열정을 응원할 수 있도록 이번 전시와 같이 가치 있는 행사가 지속해서 운영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2020 장애인창작아트페어’ 22일 개막, 온라인 전시
이달 22일부터 26일까지 전시
개인전 작가 57명, 단체전 작가 39명 'DEEP INSIDE' 주제로 출품
온라인 갤러리 통해 작품 구매 지원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