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플러스, ‘Challenge24’ 비대면 시연회 개최
  • 박정래 기자
  • 승인 2020.09.2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직활동을 효과적으로 이해하고, 팀워크를 키우는 최적의 게임러닝 프로그램
- 디지털 바다에서 24일간의 항해를 통해 생존과 성과를 추구하고, 공동의 목표 달성
Challenge24 비대면 실행 화면 / 출처 : ㈜위드플러스

㈜위드플러스 이광표 대표는 오는 9월 28일 ‘Challenge24’ 비대면 시연회를 the HRD㈜와 공동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Challenge24’는 ‘환상의 섬 탐험훈련’을 기반으로 한 윈도우 버전 게임러닝 콘텐츠다. 학습자(참가자)들은 사무실, 유연근무지 등 각자의 개인 공간에서 ‘Challenge24 실행파일’을 다운받아 설치하고, 팀 선택과 각각의 롤을 확정한 후 비대면으로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 클라우드 기반 네트워킹을 통해 안정적으로 게임을 진행할 수 있는 ‘Challenge24’는 데스크톱 컴퓨터, 노트북, 태블릿PC 등 윈도우를 지원하는 모든 기기에서는 진행할 수 있다.

계획(Plan)-실행(Do)-피드백(See)의 순서로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Challenge24’는 환경 분석과 목표설정, 전략수립, 실제 상황 적용 등의 과정을 통해 조직에 대한 태도와 행동 변화를 촉진시킬 수 있다. 특히 바다를 항해하고 환상의 섬을 탐험하면서 최적의 항로를 찾아내고, 효율적으로 자원을 활용하는 방법을 찾아내는 등 공동의 목표를 달성해 나가는 과정에서 실시간 소통하면서 협력과 단합의 가치를 배울 수 있다. 이와 함께 각 단계에서 선장과 갑판장, 조타수, 통신사, 주방장 등 학습자들이 맡은 개인의 역할을 이해하고 책임감과 리더십도 키울 수 있다. ‘Challenge24’가 기업 및 공공기관에 최적화된 체험형 게임러닝으로 호평 받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Challenge24 비대면 실행 화면 / 출처 : ㈜위드플러스
Challenge24 비대면 실행 화면 / 출처 : ㈜위드플러스

“Challenge24는 AR을 기반으로 한 대면 버전과, 비대면으로 진행이 가능한 윈도우 버전이 있다. 이를 활용하여 증강현실 속 바다를 항해하며 공동의 목표를 위해 소통하고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시뮬레이션 게임교육 프로그램"이라고 'Challenge24'를 소개하는 이광표 대표는 "완전한 비대면임에도 불구하고 팀 활동이 가능하며, 교육을 통해 리더십, 커뮤니케이션, 문제해결, 팀워크 등 다양한 학습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Challenge24 비대면 시연회'는 9월 28일 오후 1시 30분부터 4시간 동안 기업, 공공기관, 교육 컨설팅 업체의 교육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50여 명의 학습자가 직접 참가해 'Challenge24' 게임러닝을 시연할 예정이며, 참가 신청 방법은 ㈜위드플러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광표 대표는 “Challenge24를 통해 게임의 긍정적인 요소를 경험하고, 게임의 순기능을 넓혀가고 싶다”고 말한다. 이를 위해 ㈜위드플러스는 다양한 대상의 참가자들을 모집해 매달 ‘Challenge24’ 비대면 시연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디지털콘텐츠기업 성장지원센터(안양 평촌 소재)의 입주기업이자 국내 스마트 게임러닝 전문기업인 ㈜위드플러스(대표 이광표)에서 개발한 ‘Challenge24’는 기존 게임이 지닌 흥미와 재미 같은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 협력과 단합, 실시간 소통 등과 같은 ‘조직을 위한 학습요소’를 게임에 적용해 주목 받고 있다. 

관계자는 “에듀테크(EduTech) 영역에서 ‘스마트게임러닝 Only 1’이 되기 위해 혁신적인 게임러닝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며 “창의적 문제해결 시뮬레이션인 ‘Challenge24’ 이외에도 모바일 경영 시뮬레이션 ‘SmartB-Masters’, 팀 빌딩을 위한 협업소통 콘텐츠 ‘i-R.O.V.O.T insight’ 등 디지털 콘텐츠를 개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