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포토] 김효주 '헤드업 없는 샷의 교과서'
  • 권혁재
  • 승인 2020.09.27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MHN 권혁재 기자] 27일 전남 영암군 사우스링스 영암CC 카일필립스 코스(파72/6454야드)에서 KLPGA 정규리그 '2020 팬텀 클래식'(총상금 6억 원, 우승상금 1억2000만 원) 최종 3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김효주가 1번 홀 티샷을 하고 있다.

이날 안송이는 버디 4개, 보기 1개, 3언더파 69타 최종합계 10언더파 206타로 생애 첫 우승을 가졌던 지난해 11월 ADT 캡스 챔피언십에 이어 10개월 만에 다시 정상에 올랐다.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